포토슬라이드

정진석, 야당의 尹 외교성 비판에 "최소한의 품격·예의 지켜야"

0

글자크기

[머니S포토] 정진석 비대위원장 "尹 정부 들어 한일 관계 훈풍"

장동규 기자2022.09.22 11:08

정진석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22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이날 정진석 비대위원장은 "하야시 외무상의 대통령 취임식 참석, 김포-하네다 운항노선 재개, 일본 입국 시 격리면제 등 수년간 경직된 양국관계에 훈풍이 불어오고 있다" 말했다.

이어 "물론 양국 간에는 휘발성이 큰 쟁점 현안도 남아있지만, 이럴 때일수록 이견과 갈등은 잠시 내려놓고 공동의 이익을 먼저 추구하는 구동존이의 자세를 가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장동규 기자

안녕하세요. 머니S 사진부 장동규 입니다.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