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산공개] "역시 부동산 전문가"… 김현아 의원, 아파트·오피스텔 등 4채 보유

김노향 기자 | VIEW 40,143 | 2020.03.26 11:07


부동산 전문가로 활동하며 한때 서울시의 주거정책을 비판했던 김현아 미래통합당 의원(사진)이 남편 명의를 포함해 모두 4채의 주거용 시설과 상가를 보유한 것으로 드러났다.
26일 정부 공직자윤리위원회가 공개한 2020 정기 재산변동사항에 따르면 김 의원이 보유했다고 신고한 부동산재산은 모두 16억7358만원이다. 우선 남편과 공동명의로 서울 강남구 청담동 아파트 110㎡(13억2800만원)와 서초구 잠원동 상가(1억1526만원)를 각각 보유했다.


부산 중구 중앙동5가 북항라움 오피스텔(7432만원)과 부산 금정구 부곡동 SK아파트(9600만원)는 남편 소유다. 여기에 전세권도 3개 갖고 있다. 김 의원 본인 명의로 경기 고양시 일산서구 탄현동 일산 위브더제니스(보증금 3000만원)를 임대했고 경기 고양시 일산서구 주엽동 강선마을12단지 레이크타운(보증금 1000만원)은 캠프 사무실로 사용하고 있다.

재산 공개 목록에는 모친 명의로 서울 서초구 잠원동 서진빌라(보증금 2000만원)도 등록돼 있다. 김 의원은 본인과 가족 명의로 6억5733만원의 예금도 보유하고 있다.

Loading ...

포토 슬라이드

포토 슬라이드 더보기

랭킹뉴스

  1. 1"이래서 반했나"… '태양♥' 민효린, 한복자태 美쳤다
  2. 2조규성, 또 열애설… 이번엔 빌리 하람 친언니?
  3. 3사랑꾼 최수종 오열한 이유… ♥하희라 '이것'에 충격?
  4. 4"결혼은 무슨 결혼"… 현아·던, '결별' 사유에 쏟아지는 관심
  5. 5[특징주] 탑머티리얼, 인동첨단소재 130조 리튬 조광권 확보… 계열사 양극재 공급
랭킹뉴스 더보기

이 시각 핫이슈

핫이슈 더보기
제777호 "아들아 못 믿겠다" 넥센타이어 강병중 회장의 고심 "아버지가 닦은 길만 걸었다"… 미끄러진 강호찬의 실적

[소박스]◆기사 게재 순서①"아버지가 닦은 길만 걸었다"… 미끄러진 강호찬의 실적②매출만 회복세… 적자에 빚만 늘어나는 넥센타이어③"저가 이미지" 굴레 못 벗어나는 넥센타이어④한타·금타 안하거나 접은 골프사업… 넥센은 왜 할까?[소박스]강호찬 넥센타이어 부회장(51)의 경영능력이 도마 위에 올랐다. 2019년 지주회사 넥센과 넥센타이어의 대표이사 부회장 취임 이후 매출은 늘었지만 오히려 영업손실 폭이 커졌고 적자 상황을 이어갔기 때문.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넥센타이어의 올 상반기 매출은 1조1863억원을 기록했으며 영업손실은 662억원으로 적자였다. 당기순손실도 344억원에 달했다. 3분기까지 누적 기준으론 매출 1조8955억원, 영업손실 651억원, 당기순손실 185억원 등이었다. 영업이익률도 2020년 2.3%에서 2021년 0.2%로 급락했다.관련업계에선 넥센타이어의 내년 영업이익률이 소폭 개선될 것으로 보고 있다. 그나마 올 3분기 7092억원의 매출을 올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