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사회

연일 구설수 테슬라, 美 네바다주에 세미트럭 생산 공장 짓는다… 총 4조 규모

김창성 기자VIEW 3,0852023.01.25 10:31

글자크기

테슬라가 미국 네바다주에 세미트럭 생산 공장을 짓겠다는 계획을 발표했다. /사진=로이터
테슬라가 미국 네바다주에 세미트럭 생산 공장을 짓겠다는 계획을 발표했다. /사진=로이터
AD
테슬라가 순수 전기 클래스 8 트럭 세미(Semi) 생산을 위한 새 공장을 짓는다.

지난 24일(현지시각) 미국 매체 액시오스 보도에 따르면 조 롬바르도 네바다 주지사는 전날 "네바다주 북부에 35억 달러(약 4조3000억원) 규모의 첨단 제조시설을 새로 짓는다"고 발표했다. 매체는 백악관도 이 같은 소식을 확인했다고 부연했다.

미치 랜드리우 백악관 인프라 조정관은 "(테슬라의) 새 공장은 네바다주에 3000개 이상의 일자리를 창출할 것"이라며 "이를 통해 미국이 친환경 에너지 제조업을 이끌고 에너지 안보를 강화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테슬라도 이날 트위터에 "연간 100기가와트시(GWh) 규모의 4680 배터리 공장(연간 200만 대 수준의 승용차 배터리를 생산할 수 있는 능력)과 세미 트럭 생산 시설을 짓는다"고 밝혔다.

공장이 들어설 구체적인 장소는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현재 테슬라는 지난 2014년 일본 파나소닉과 합작으로 50억 달러(약 6조원)를 들여 네바다주 리노에 기가 팩토리를 건설해 운영 중이다.





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