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폴스타, 지속가능 모빌리티 속도… 칸델라와 합작한 전기 수중익선 공개

김창성 기자VIEW 2,6392023.01.18 16:45

글자크기

폴스타가 칸델라와 합작해 개발한 첫 전기 수중익선 '칸델라 C-8'을 공개했다. /사진=폴스타
폴스타가 칸델라와 합작해 개발한 첫 전기 수중익선 '칸델라 C-8'을 공개했다. /사진=폴스타
AD
전기자동차 브랜드 폴스타가 스웨덴 전기 보트 업체 칸델라와 협업해 개발한 첫 제품 '칸델라 C-8'(Candela C-8)을 공개했다.

18일 폴스타에 따르면 이번 제품 공개는 지난해 8월 칸델라의 전기 수중익선에 필요한 배터리 팩과 충전 시스템을 다년 동안 공급하는 계약을 맺은 뒤 나온 결과다.

이번에 선보인 '칸델라 C-8'은 폴스타2 스탠다드 레인지 싱글 모터와 동일한 69kWh 배터리 팩과 DC 충전 시스템이 탑재된다.

내연기관 기반의 보트를 뛰어넘는 높은 효율성을 바탕으로 1회 충전 시 22노트(시속 약 40.7㎞)의 속도로 최대 57해리(약 105㎞)의 항해가 가능하다. 기존 전기 고속보트와 비교해도 두 세배 긴 고속 주행거리를 확보할 것으로 예상된다.

칸델라 C-8은 효율적인 직접 구동 모터 'Candela C-POD' 탑재와 컴퓨터 제어 방식으로 선체를 수면 위로 들어 올려 마찰을 줄이고 수면 위를 날듯이 기동해 기존 모터 대비 에너지 소비를 최대 80% 절감한다.

토마스 잉엔라트 폴스타 최고경영자는(CEO)는 "배터리 및 차량 엔지니어링에 대한 노하우 공유 등 다양한 협업은 모든 형태의 운송을 지속가능한 미래로 전환한다는 모두의 공동 목표 도달에 있어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자동차 산업을 넘어 지속가능한 모빌리티 전환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