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46세' 김희선의 시간은 거꾸로 간다…청초한 쌩얼 미녀 [N샷]

뉴스1 제공2022.12.10 14:28

글자크기

김희선/김희선 인스타그램 캡처
김희선/김희선 인스타그램 캡처
AD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배우 김희선이 여전한 동안 미모를 자랑헀다.

김희선은 10일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계정에 자신의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 김희선은 꾸밈없는 '쌩얼'을 한 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1977년생으로 올해 한국나이로 46세인 김희선은 여전히 소녀 같은 청초한 미모를 뽐내 시선을 더욱 집중시키고 있다.

한편 김희선은 지난 7월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블랙의 신부'로 시청자들과 만났다.





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