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사회

한덕수 "실내 마스크, 자율로 전환… '집중접종' 연말까지 연장"

박정경 기자VIEW 3,8702022.12.09 09:50

글자크기

한덕수 국무총리가 9일 오전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 자율화에 대한 구체적인 판단기준을 이달 중에 발표하겠다고 전했다. 사진은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모두발언하는 한 총리. /사진=뉴스1
한덕수 국무총리가 9일 오전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 자율화에 대한 구체적인 판단기준을 이달 중에 발표하겠다고 전했다. 사진은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모두발언하는 한 총리. /사진=뉴스1
AD
정부가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와 관련해 자율착용 전환을 예고했다.

한덕수 국무총리는 9일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통해 "코로나19 방역상황을 객관적으로 평가할 지표와 기준을 마련해 이를 충족하는 시점에서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를 권고 또는 자율착용으로 전환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확진자, 위중증과 사망자 추세 등을 고려할 계획"이라며 "구체적인 판단기준은 공개토론회와 자문위원회 논의를 거쳐 이달 중 중대본 회의를 통해 확정하겠다"고 설명했다.

한 총리는 "마스크 없이도 안전하고 평온한 일상을 누리기 위해서는 백신접종이 중요하다"며 "2가 백신 접종률이 증가해 대상자 대비 60세 이상은 24.1%, 감염취약시설은 36.8%로 높아졌지만 목표 접종률인 60세 이상 50%, 감염취약시설 60%에는 미치지 못했다"고 지적했다. 그는 "다음주까지 예정된 '집중접종기간'을 연말까지 연장하겠다"며 "60세 이상 어르신께서는 건강한 연말연시를 위해 반드시 접종에 참여해 주시길 강력히 권고드린다"고 강조했다.

이밖에 한 총리는 "다음주 월요일(오는 12일)부터 2가 백신 접종 대상을 12세 이상으로 확대하겠다"며 "특히 면역저하자와 기저질환자 등 고위험군 청소년의 2가 백신접종을 적극 권고한다"고 전했다.

"코로나19 예방수칙, '의무'이자 '배려'입니다"

#올바른 마스크 착용 #건강한 거리두기





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