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부동산

직방 "글로벌 시장 진출하겠다"… 첫 거래 '반값 중개보수' 제시

신유진 기자VIEW 5,9022022.11.22 11:17
0

글자크기

22일 직방이 리브랜딩 미디어데이를 개최했다. 이날 안성우 직방 대표는 기자들에게 새로운 로고 소개와 함께 비전을 제시했다. /사진=신유진 기자
22일 직방이 리브랜딩 미디어데이를 개최했다. 이날 안성우 직방 대표는 기자들에게 새로운 로고 소개와 함께 비전을 제시했다. /사진=신유진 기자
AD
프롭테크기업 직방이 2012년 서비스 출시 이후 처음으로 CI를 전면 교체하고 글로벌 시장 진출과 중개보수 할인 계획을 밝혔다.

안성우 직방 대표는 22일 서울 서초구 한국컨퍼런스센터에서 '리브랜딩 미디어데이'를 열고 새 로고를 공개했다. 안 대표는 이날 스마트홈 사업 비전 등을 설명했다.

이날 공개된 새 로고는 직방의 리브랜딩 슬로건 'Beyond Home'을 의미한다. 중앙에 위치한 집 모양의 아이콘에 '확장'을 의미하는 타원형을 얹었다. 직방의 시그니처 컬러인 오렌지색을 사용하되 명도와 색조의 변화를 통해 훨씬 깊어진 색감으로 프리미엄 이미지를 더했다. 로고에 노출된 사명도 기존 한글 '직방' 대신 영문 'zigbang'으로 변경해 글로벌 스마트홈 시장 진출 의지를 강조했다.

안 대표는 "새로 확장된 직방의 사업 분야에 맞는 최적의 아이덴티티를 개발하고자 했다"며 "주거 라이프스타일을 선도하는 프롭테크 대표 기업으로서 가치를 계속해서 높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직방 새로운 로고.
직방 새로운 로고.
AD
이와 함께 직방은 부동산 중개보수 50% 할인 정책과 스마트홈 신제품 등도 소개했다. 매도인 또는 임대인 대상 첫 거래 중개보수를 50% 할인한다. 22일부터 내년 6월 말까지, 직방·호갱노노에서 처음으로 '집 내놓기'를 이용해 수도권(서울·인천·경기)에 아파트를 매도하거나 전·월세 임대를 제공하는 이용자에게 파트너 공인중개사가 법정 수수료율의 절반만 받는다.

직방이 '반값 중개' 서비스를 선보이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직방 관계자는 "이미 기존 공인중개사 업계나 프롭테크 기업들이 다양한 종류의 수수료 할인제를 도입하거나 도입하겠다는 의지를 밝혀온 게 사실"이라며 "소비자들에게 혜택을 줌과 동시에 거래 유인을 제공해 고객과 파트너 공인중개사 모두가 윈윈할 수 있는 방안을 고민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직방의 새 로고는 직방의 리브랜딩 슬로건 'Beyond Home'을 의미한다.  /사진=신유진 기자
직방의 새 로고는 직방의 리브랜딩 슬로건 'Beyond Home'을 의미한다. /사진=신유진 기자
AD
직방은 삼성전자와 협업을 통해 세계 최초로 삼성페이를 연동한 스마트 도어록도 선보였다. 초광대역(UWB·Ultra-Wideband) 기술을 적용한 해당 제품은 스마트폰을 직접 태그해야 열 수 있던 NFC 도어록과 달리 삼성페이 디지털키를 발급받은 스마트폰을 소지한 채 다가가기만 해도 잠금 해제를 할 수 있다.

스마트폰과 도어록의 거리 정보를 ㎝ 단위로 분석해 잠금 해제 기능의 정확도를 높였다. 기기 간 보안 통신을 구축해 보안성도 대폭 강화했다.

강상우 직방 스마트홈 부문 부사장은 "직방 스마트홈은 삼성페이 연동, UWB 등 압도적 첨단 기술력을 바탕으로 국내는 물론 홍콩, 싱가포르, 호주 등 시장에서 시장점유율 1위를 차지하고 있다"며 "기술력에 더욱 집중해 중국, 북미 등 글로벌 시장에서 경쟁력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안 대표는 "직방의 새로운 10년은 부동산 정보 제공 서비스를 넘어 주거 공간의 운영체제, 즉 Home OS 시대를 여는 시간이 될 것"이라며 "집을 찾는 경험에서 집을 사는 경험까지 책임지는 프롭테크 기업으로 발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