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사회

[내일 날씨] 연휴 끝난 출근길, 비 내리고 기온 뚝

김노향 기자2022.10.03 15:43
0

글자크기

사진=이미지투데이
사진=이미지투데이
AD
연휴 마지막 날인 3일 중부 지방을 중심으로 비가 내린 가운데 화요일인 4일은 비온 후 기온이 낮아질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에 따르면 4일 전국은 흐리고 오전까지 비가 내리다 대부분 그치겠다. 다만 전라 동부와 경남권은 낮까지, 강원 내륙·산지와 충북북부, 경북권은 밤까지 비가 이어지겠다. 강원 영동의 비는 다음 날까지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3일부터 4일까지 예상 강수량은 중부지방, 경북 북부, 전북 북부, 울릉도·독도에선 10~60㎜로 관측된다. 수도권과 강원 영서, 충남권, 충북 북부는 80㎜ 이상 비가 내리는 곳도 있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15∼23도, 낮 최고기온은 18∼25도로 예보됐다. 파고는 동해 앞바다 1.0∼4.0m, 서해 앞바다 1.0∼3.5m, 남해 앞바다 0.5∼2.0m로 일겠다.

안쪽 먼바다(해안선 약 200㎞ 내 먼바다)의 파고는 동해 1.5∼5.0m, 서해 2.0∼4.0m, 남해 1.0∼4.0m로 예상된다.





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