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괴물 상대하려면 나도 괴물 되겠다"… 박연수, 딸 송지아에게 무슨 일?

김노향 기자VIEW 29,7962022.10.03 14:01
0

글자크기

박연수 인스타그램
박연수 인스타그램
AD
배우 박연수가 딸 송지아에 대한 음해에 분노하는 글을 자신의 SNS에 게재했다.

박연수는 3일 인스타그램에 장문의 글을 올려 "골프 치다가 화가 나도 예의있게 웃으라 가르쳤고 더 겸손하고 주위 사람들 챙기고 예의를 다하라 가르쳤는데 조용히 살고 싶은 우리 딸은 남들은 웃게 해주고 가슴에 피멍만 들었네요"라며 송지아에게 나쁜 일이 있음을 언급했다.

그는 "할 일 없는 부모들이 우리를 상상도 못할 말로 씹어대도 우리만의 길을 열심히 걸어왔습니다. 무시하면 된다고 생각했습니다"라면서 "정작 묻고 싶습니다. 너희들은 얼마나 예의바르고 훌륭한 인품을 지녔니?"라고 반문했다.

박연수는 "이번에는 3년 만에 당한 일이라 넘어갔지만 다음은 절대 그냥 안 넘어가요. 괴물들을 상대하려면 나도 괴물이 되어야 한다"라며 "부정한 행동을 보면 그 자리에서 경기 위원을 불러. 그건 시합 상식이야!"라고 덧붙였다.

박연수는 전 축구선수 송종국과 이혼 후 딸 송지아와 아들 송지욱을 혼자 키우고 있다.





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