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부동산

주택 매매, 지방보다 수도권 더 줄었다… 임대차계약 전세 줄고 월세 증가

신유진 기자VIEW 3,4222022.09.30 09:14
0

글자크기

올해 1~8월 주택 매매거래량이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절반 가까이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전·월세 거래의 경우 전세는 전년 동월에 비해 감소했고 월세는 증가했다. /사진=뉴스1
올해 1~8월 주택 매매거래량이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절반 가까이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전·월세 거래의 경우 전세는 전년 동월에 비해 감소했고 월세는 증가했다. /사진=뉴스1
AD
올해 1월부터 8월까지 주택 매매거래량이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절반이 줄었다.

30일 국토교통부가 발표한 8월 주택 통계에 따르면 올해 1~8월 누적 주택 매매거래량은 총 38만5391건으로 전년동기(73만7317건) 대비 47.7% 감소했다.

지역에 따라 수도권은 전년 동기 대비 57.3% 감소한 15만4448건 지방에서는 38.5% 감소한 23만943건이 거래됐다. 아파트 거래량은 38만5391건으로 지난해 동기 대비 47.7% 줄었다. 아파트 외 주택 거래량은 15만9905건으로 34.4% 감소했다.

8월 한 달간 전국 주택 매매거래량은 총 3만5531건으로 전달(3만9600건) 대비 1.3% 줄었는데 전년 동월(8만9057건)과 비교하면 60.1%가 감소했다. 수도권은 전월대비 17.0% 감소해 1만3883건, 지방은 같은 기간 5.3% 줄어 2만1648건 거래됐다. 전년동기대비 수도권은 66.7%, 지방은 54.3% 감소했다.

유형별로 아파트가 전월대비 10.6%, 전년동월대비 68.1% 감소한 1만9516건이 거래됐다. 아파트 외 주택은 전월대비 9.8%, 전년 동월 대비 42.6% 감소한 1만6015건이 거래됐다.

올 1~8월 누계 전·월세 거래량은 200만8960건으로 전년동기(157만3602건) 대비 27.7% 증가했다. 누계 기준 월세 거래량 비중은 51.6%로 전년동월대비 9.0%포인트(P) 증가했다.

임대차 신고제 자료와 확정일자 신고 자료를 합산한 8월 전·월세 거래량(신고일 기준)은 총 22만7590건으로 집계됐다. 이는 전월(21만903건) 대비 7.9%, 전년동월(21만1462건) 대비 7.6% 증가했다.

전세 거래량은 전월대비 12.9% 증가한 11만9794건이다. 전년동월대비 7.5% 감소했다. 반면 월세 거래량(보증부월세·반전세 등 포함)은 전월대비 12.9%, 전년동월대비 26.3% 증가한 11만9794건으로 나타났다.





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