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엠게임, 30억원 규모 자기주식 취득 결정

송은정 기자VIEW 5,0722022.09.26 14:34
0

글자크기

엠게임이 주가 안정과 주주 가치 제고 목적으로 30억원 규모의 자기주식을 취득했다./사진=엠게임
엠게임이 주가 안정과 주주 가치 제고 목적으로 30억원 규모의 자기주식을 취득했다./사진=엠게임
AD
엠게임은 이사회를 열고 주가 안정과 주주 가치 제고를 목적으로 30억원 규모의 자기주식 취득 신탁 계약 체결을 결정했다고 26일 공시했다.

이번 자사주 매입 규모는 지난해 별도 재무제표 기준 배당가능이익 한도 내에서 결정됐다. 자기 주식 취득은 증권사와의 신탁계약을 통해 진행한다. 계약 기간은 이날부터 2023년 3월 26일까지 6개월간이다. 계약 체결 기관은 DB금융투자다.

신탁 계약을 통해 회사가 취득하게 될 30억원 규모의 자기주식 수는 이사회 결의 전일인 지난 23일 종가 기준으로 약 49만8339주이다. 전체 발행 주식 총수의 2.55% 수준이다.

올해 2분기 엠게임은 연결 기준 매출과 영업이익이 전년 동기 대비 각각 12.4%, 20.9%로 늘어났다. 14분기 연속 전년 대비 영업이익 상승세를 기록했다. 중국 '열혈강호 온라인'이 비수기 시즌에도 불구하고 지난해 대비 동시접속자와 매출이 계속해서 오르며 견조하게 성장한 덕분이다.

이번 자기주식 취득 결정에 대해 권이형 엠게임 대표는 "회사가 지속적인 성장을 통해 기업가치를 올리는 것과 함께 가장 중요한 것이 주주 가치를 제고하는 것이라고 생각한다"라며 "주주와의 신뢰 강화를 위해 더욱 노력하고 주가 안정 및 주주가치 보호에 힘쓸 것이다"고 밝혔다.

엠게임은 4분기부터 다양한 신작 라인업을 선보일 예정이다. 인기 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MMORPG) '영웅 온라인'의 위믹스 기반 PC 블록체인게임, 중국 현지 텐센트가 서비스를 맡은 모바일게임 '지첨영주', 인기 PC 온라인게임 '귀혼'의 지식재산권(IP) 기반으로 개발 중인 모바일 MMORPG '귀혼M'이 출시를 앞두고 있다.





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