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이종호 장관, 집중호우 피해 통신시설 복구 현장 점검

송은정 기자VIEW 1,7002022.08.10 17:03
0

글자크기

이종호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이 10일 수도권 집중호우로 인한 통신시설 침수 및 복구 상황, 통신재난 대응체계를 점검했다./사진=뉴스1
이종호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이 10일 수도권 집중호우로 인한 통신시설 침수 및 복구 상황, 통신재난 대응체계를 점검했다./사진=뉴스1
AD
이종호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은 10일 서울 동작역을 방문해 이동통신 3사와 함께 수도권 집중호우로 인한 통신시설 침수 및 복구 상황, 통신재난 대응체계를 점검했다.

과기부에 따르면 이번 집중호우로 수도권 일부 지역에서 정전, 침수 등으로 유무선 통신시설 약 15만1000회선이 피해를 입었다. 이 중 약 13만7000회선이 복구됐다. 현재 복구율은 90.6%로 나머지 시설도 침수 해제 즉시 복구할 예정이다.

이날 이동통신 3사는 피해 장비에 대한 복구 계획을 설명하고 향후 자연재해에 효율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통신사간 공동 대응 등 협력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이 장관은 "재난상황에서 통신서비스는 재난정보를 얻거나 긴급 연락을 할 수 있어 국민의 생명을 보호하는 필수 서비스이므로 안정적이고 중단 없는 서비스가 제공될 수 있도록 신속한 복구에 최선을 다해주시기 바란다"며 "앞으로도 통신망 생존성·복원력 확보를 위한 '네트워크 안정성 확보방안' 등에 따라 전반적인 통신재난 예방 및 대응·복구체계도 점검해달라"라고 당부했다.





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