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암 진단금에 생활자금까지"… 푸본현대생명, 보장보험 보장 강화

전민준 기자VIEW 1,8122022.08.10 10:55
0

글자크기

./그래픽=푸본현대생명
./그래픽=푸본현대생명
AD


푸본현대생명은 암과 뇌질환, 심장질환에 진단금과 생활자금을 동시에 준비할 수 있는 '제로(ZERO) 안심더하기 보장보험'을 판매한다고 10일 전했다.

제로 안심더하기 보장보험은 재해사망과 만기지급금(최초계약)을 주계약으로 하고, 선택특약을 통해 암과 뇌질환, 심장질환 2대 성인병을 집중 보장한다. 암, 뇌, 심장질환이 발병할 경우 진단금과 함께 최초 12개월, 최대 60개월 동안 생활자금을 지급 받을 수 있다.

제로 안심더하기 보장보험은 만 15세부터 60세까지 가입이 가능하고, 10년 만기 갱신을 통해 최대 100세까지 보장한다.

보험가입금액은 1000만원에서 1억원까지 가능하며 보험료는 40대 남성을 기준으로 월 3만5000원(주계약 3000만원, 암과 2대 질병 생활자금특약 각 1억원 가입 시) 수준이다.

가입자들은 일반암, 유방암, 생식기암, 소액암에 각각 진단금을 받는다. 위암, 폐암, 간암, 대장암 등 특정암에 대해서는 진단금을 한번 더 지급 받을 수 있다. 일반암 진단 후에는 최대 60개월 동안 생활자금이 지급된다.

뇌출혈과 급성심근경색증 등 2대 성인병에 대해서는 기존 뇌출혈과 급성심근경색증 뿐 아니라, 뇌경색과 허혈성심장질환(협심증 등)에 대해서도 보장한다. 2대 성인병 진단 시에도 생활자금을 최대 60개월 동안 지급 받을 수 있다.





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