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

[특징주] 남광토건, 세종 제외한 지방 투기과열지구 해제에 강세

이지운 기자VIEW 4,1802022.07.01 14:19
0

글자크기

[특징주] 남광토건, 세종 제외한 지방 투기과열지구 해제에 강세
AD
집값 상승 폭이 비교적 낮고 미분양 증가세가 뚜렷한 대구와 대전, 경남지역 6개 시군구에 대한 투기과열지구 지정이 해제된다는 소식에 남광토건의 주가가 강세다.

1일 오후 2시16분 현재 남광토건은 전거래일대비 450원(3.66%) 오른 1만2750원에 거래되고 있다.

국토교통부는 전날 정부서울청사에서 올해 제2차 주거정책심의위원회를 열어 다음 달 5일부터 이들 지역에 대한 규제지역을 조정하기로 의결했다고 밝혔다.

투기과열지구에서 해제되는 지역은 대구 수성구와 대전 동구·중구·서구·유성구, 경남 창원 의창구 등 총 6곳이다. 이로써 지방은 세종시를 제외한 나머지 지역이 투기과열지구에서 해제된다.

이날 결정으로 투기과열지구는 49곳에서 43곳으로, 조정대상지역은 112곳에서 101곳으로 각각 줄어들게 됐다.

국토부는 하반기 지역별 주택시장 상황을 면밀히 모니터링하면서 필요한 경우 연말 이전에라도 집값이 하향 안정세를 보이는 지역의 규제지역 해제를 추가로 검토할 방침이다.





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