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쌍용C&E, 부사장 승진 인사…'맞춤형 인재 등용'

김동욱 기자2022.06.27 14:24
0

글자크기

쌍용C&E가 27일 부사장급 인사를 단행했다. 사진은 이병주(왼쪽)·지준현 신임 부사장. /사진=쌍용C&E 제공
쌍용C&E가 27일 부사장급 인사를 단행했다. 사진은 이병주(왼쪽)·지준현 신임 부사장. /사진=쌍용C&E 제공
AD
쌍용C&E가 이병주 전무와 지준현 전무를 각각 부사장으로 승진하는 부사장급 인사를 27일 단행했다.

이병주 신임 부사장은 지원 및 공급망관리(SCM) 부문 담당 임원을 맡아오면서 양보와 동행의 노사문화를 바탕으로 쌍용C&E가 오랜 기간 끈끈한 노사관계를 유지하는 데 큰 역할을 했다. 쌍용C&E가 창사 이래 단 한 차례의 파업과 쟁의 없이 58년 무분규 기록을 이어가는 데 이병주 신임 부사장의 공이 컸다는 것이 쌍용C&E 관계자 설명이다. 이병주 신임 부사장은 글로벌 원자재 수급 대란 속에서도 주요 원자재를 안정적이고 경쟁력 있는 가격에 공급받을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기도 했다.

지준현 신임 부사장은 시멘트영업 및 슬래그시멘트사업부문 총괄 임원으로서 급변하는 글로벌 원자재 가격 동향을 고려해 2018년부터 2021년까지 주요 원자재에 대한 옵션 계약을 주도해 제조원가 절감에 기여했다. 탄소저감 효과가 뛰어난 슬래그시멘트의 주요 원료인 수재 슬래그를 안정적으로 공급받을 수 있도록 하고 이를 기반으로 슬래그시멘트 계열회사와의 시너지 및 시멘트 판매기반도 확대했다.

쌍용C&E 관계자는 "이번 부사장급 인사는 어려운 경영여건 속에서 경영목표 달성에 크게 기여하고 전문성을 바탕으로 주요 현안 해결에 탁월한 성과를 보여준 맞춤형 인재를 중용하기 위해 진행됐다"고 밝혔다.





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