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5월1~20일 수출 24% 증가… 무역적자 48억달러로 확대

이한듬 기자VIEW 1,6302022.05.23 11:30
0

글자크기

5월1~20일 무역수지가 48억2700만달러 적자를 기록했다. / 사진=뉴시스
5월1~20일 무역수지가 48억2700만달러 적자를 기록했다. / 사진=뉴시스
AD
이달들어 20일까지 한국의 수출이 전년동기대비 24% 넘게 증가했지만 수입액이 이를 초과하면서 무역적자폭이 더 확대된 것으로 나타났다.

23일 관세청에 따르면 5월1~20일 수출은 386억1700만달러로 전년동기대비 24.1% 증가했다. 조입일 수(15일)를 고려한 일평균수출액은 25억7000만달러로 전년동기대비 7.6% 늘었다.

품목별 수출은 전년동기대비 반도체(13.5%), 석유제품(145.1%), 승용차(17.5%), 자동차 부품(8.3%) 등 증가했고 무선통신기기(-21.3%) 등은 감소했다.

국가별로는 중국(6.8%), 미국(27.6%), 유럽연합(25.0%), 베트남(26.9%), 대만(71.9%) 등은 늘었고 홍콩(-31.7%) 등은 감소했다.

이달 1~20일 수입은 434억4400만달러로 전년동기대비 37.8% 증가했다. 이 기간 무역수지는 48억2700만달러 적자를 내면서 3월부터 3개월 연속 적자를 기록할 것이란 우려가 커진다.

무역적자는 에너지 원료를 비롯한 원자재 가격이 급등하며 수입 부담이 커졌기 때문이다.

관세청에 따르면 이달 1~20일 원유 수입액은 71억700만달러로 전년동기대비 84% 증가했다. 가스와 석유제품도 각각 20억7500만달러, 16억8000만달러로 전년동기보다 60.4%, 40.6% 늘었다. 석탄은 19억7100만달러로 전년동기보다 무려 321.3%나 폭등했다.

국가별로는 중국(37.3%), 미국(21.5%), 유럽연합(3.5%), 사우디아라비아(105.9%), 일본(13.9%) 등으로부터의 수입은 늘어난 반면 러시아(-3.2%) 등은 감소했다.

올들어 이달 20일까지 누적 수출액은 2696억9100만달러로 전년동기대비 17.9% 증가했다. 같은 기간 누적 수입액은 2806억5500만달러로 28.1% 늘었고 누적 무역수지는 109억6400만달러 적자를 기록했다.





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