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사회

신규확진 9958명…118일 만에 1만명 아래로(상보)

박정경 기자2022.05.23 09:54
0

글자크기

23일 발표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일일 신규 확진자가 9975명으로 집계됐다. 전날 1만9298명보다 9323명 감소했다. 사진은 지난 22일 서울 중랑구 보건소에 마련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선별진료소를 찾은 시민. /사진=뉴스1
23일 발표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일일 신규 확진자가 9975명으로 집계됐다. 전날 1만9298명보다 9323명 감소했다. 사진은 지난 22일 서울 중랑구 보건소에 마련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선별진료소를 찾은 시민. /사진=뉴스1
AD
23일 발표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일일 신규 확진자가 9975명으로 118일 만에 1만명을 밑돌았다. 전날 1만9298명보다 9323명 감소했다.

일일 사망자는 22명으로 누적 사망자는 2만3987명이다. 확진자 중 사망자 비율인 치명률은 0.13%다. 위중증 환자수는 225명이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에 따르면 23일 0시 기준 신규 확진자 수는 9975명이다. 국내 발생 확진자 9958명, 해외 유입 17명 등이다. 누적 확진자 수는 1796만7672명(해외유입 3만2528명)이다.

지역별 신규 확진자 수는 ▲서울 1213명 ▲부산 359명 ▲대구 481명 ▲인천 383명 ▲광주 342명 ▲대전 386명 ▲울산 210명 ▲세종 109명 ▲경기 2665명 ▲강원 515명 ▲충북 329명 ▲충남 422명 ▲전북 478명 ▲전남 409명 ▲경북 845명 ▲경남 554명 ▲제주 258명 등이다.

국내발생 확진자 중 서울·인천·경기 등 수도권 확진자는 4261명(서울 1213명, 경기 2665명, 인천 383명)으로 42.7%를 차지했다. 비수도권은 5697명으로 57.3%다.

23일 0시 기준 신규 확진자 추이는 최근 일주일(지난 17일~23일) 동안 3만5117명→ 3만1352명→ 2만8130명→ 2만5125명→ 2만3462명→ 1만9298명→ 9975명 등으로 나타났다. 지난 일주일 하루 평균 확진자 수는 2만4637명으로 집계됐다.

"코로나19 예방수칙, '의무'이자 '배려'입니다"

#올바른 마스크 착용 #건강한 거리두기





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