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사회

윤호중, 尹대통령에… "이재명 죽이려 해선 안돼"

박슬기 기자VIEW 2,0692022.05.14 14:07
0

글자크기

윤호중 더불어민주당 공동비상대책위원장은 14일 윤석열 대통령을 향해 "박정희 전 대통령이 김대중 전 대통령을 죽이려 했던 것처럼, 이명박(MB) 전 대통령이 노무현 전 대통령을 죽이려 했던 것처럼, 윤석열 대통령이 이재명 후보를 죽이려 해서는 절대 안 된다"고 주장했다. 사진은 지난 11일 윤호중 더불어민주당 공동비상대책위원장이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및 재보궐선거 통합선거대책위원회 출범식에서 발언하는 모습./사진=공동취재단
윤호중 더불어민주당 공동비상대책위원장은 14일 윤석열 대통령을 향해 "박정희 전 대통령이 김대중 전 대통령을 죽이려 했던 것처럼, 이명박(MB) 전 대통령이 노무현 전 대통령을 죽이려 했던 것처럼, 윤석열 대통령이 이재명 후보를 죽이려 해서는 절대 안 된다"고 주장했다. 사진은 지난 11일 윤호중 더불어민주당 공동비상대책위원장이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및 재보궐선거 통합선거대책위원회 출범식에서 발언하는 모습./사진=공동취재단
AD
윤호중 더불어민주당 공동비상대책위원장은 14일 윤석열 대통령을 향해 "박정희 전 대통령이 김대중 전 대통령을 죽이려 했던 것처럼 이명박(MB) 전 대통령이 노무현 전 대통령을 죽이려 했던 것처럼, 윤석열 대통령이 이재명 후보를 죽이려 해서는 절대 안 된다"고 주장했다.

윤 위원장은 이날 인천 계양구에서 열린 이재명 인천 계양을 국회의원 보궐선거 후보 선거사무소 개소식에 참석해 축사를 하면서 이같이 밝혔다.

윤 위원장은 "이 후보가 계양에 출마하니 여당과 정권 주변에서 '방탄'을 운운하면서 난리가 났다"며 "이 사람들이 온갖 수를 다 내서 이재명을 죽여 보려 했는데, 어렵게 되자 심통을 부리는 얘기가 너무 많다"고 설명했다.

이어 윤 위원장은 "대선이 끝나고 뉴스가 보기싫어 TV를 틀지 않는 분들이 많았다"며 "요즘은 뉴스를 보고 싶은 생각이 조금 들기 시작하지 않나"라고 말했다.

그는 "이번에 지방선거를 지면 지방방송도 보기 싫어질 텐데 어떻게 하느냐고 걱정하는 분들이 있는데 이재명이 있으니 그런 걱정은 안 하셔도 된다"고 했다.



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