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몬스타엑스, 해외 활동 재개…美연말 최대 콘서트 위해 출국

뉴스1 제공2021.12.06 18:20
0

글자크기

몬스타엑스/스타쉽엔터테인먼트 © 뉴스1
몬스타엑스/스타쉽엔터테인먼트 © 뉴스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그룹 몬스타엑스(MONSTA X)가 해외 활동을 2년 만에 재개한다.

6일 소속사 스타쉽 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몬스타엑스는 프로모션 차 이날 미국 로스앤젤레스로 출국한다.

몬스타엑스는 오는 10일 미국에서 두 번째 정규앨범 '더 드리밍(THE DREAMING)'을 발매한다. 이어 오는 13일(이하 현지시간) 필라델피아를 시작으로 14일 워싱턴 D.C., 16일 애틀랜타, 19일 마이애미에서 진행되는 '징글볼'(Jingle Ball) 투어에 참석할 계획이다.

미국 유명 라디오 방송국 아이하트라디오(iHeartRadio)가 주최하는 '징글볼' 투어는 현지에서 열리는 연말 최대 콘서트다. 이번 투어에는 몬스타엑스 외에도 에드 시런, 두아 리파, 메건 더 스탤리언, 릴 나스 엑스, 더 키드 라로이, 도자 캣 등 세계적인 아티스트들이 참여할 것으로 알려져 기대를 모으고 있다.

특히 몬스타엑스의 '징글볼' 투어는 이번이 세 번째다. 지난 2018년 K팝 그룹 최초로 '징글볼'에 합류한 몬스타엑스는 LA, 뉴욕 등 6개 도시를 빛낸 것은 물론, 해당 투어 당시 뉴욕에선 오프닝을, 샌프란시스코에선 엔딩 무대까지 장식한 바 있다. 이어 그 역량을 인정받아 2019년 투어에도 함께하며 2년 연속 참석이라는 이례적인 기록을 세웠다.

'징글볼' 투어 세 번째 참석이라는 쾌거로 K팝 아티스트들 사이에서도 독보적인 존재감을 증명한 몬스타엑스는 정규앨범 '더 드리밍'으로도 팬들을 만날 준비를 마쳤다.

앞서 2020년 발매한 첫 미국 정규앨범 '올 어바웃 러브(ALL ABOUT LUV)'는 빌보드 메인 앨범 차트 '빌보드 200' 5위부터 총 7개의 빌보드 차트 톱 10위권, 타임지(TIME)가 꼽은 '2020년 K팝을 대표한 노래와 앨범', 팝크러쉬가 선정한 '2020년 최고의 앨범 25'에 이름을 올리기도 했다.

'올 어바웃 러브'로 새로운 역사를 써 내려 갔던 몬스타엑스는 '더 드리밍'으로 해외 팬들을 만나는 자리인 만큼 다양한 프로모션과 함께 또 한 번의 글로벌한 성장을 보여줄 것도 예고, 전 세계 K팝 팬들의 뜨거운 열기가 쏠리고 있다.

몬스타엑스는 최근 활동을 마무리한 미니 10집 '노 리밋(No Limit)'으로 커리어 하이를 쌓았다. 자체 최고 초동 기록을 경신했을 뿐만 아니라 주헌이 작업한 타이틀 '러시아워(Rush Hour)'로 첫 음악방송 5관왕을 차지했고, 이들의 시그니처인 역동성과 자체제작돌의 진가 역시 발휘하는 데 성공했다.

한편 해외 프로모션에 돌입한 몬스타엑스는 오는 8일부터 전국 CGV에서 만날 수 있는 영화 'MONSTA X : THE DREAMING(몬스타엑스 : 더 드리밍)' 개봉도 앞두고 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에요

연예 한줄뉴스

상단으로 가기
하단 띠배너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