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사회

서울 청계천서 유골 발견… "타살 혐의점 없다"

빈재욱 기자VIEW 1,1662021.12.06 18:03
0

글자크기

서울 성동구 용답동 신답철교 아래에서 사람 유골이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착수했다. /사진=뉴스1
서울 성동구 용답동 신답철교 아래에서 사람 유골이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착수했다. /사진=뉴스1
서울 청계천변에서 백골이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들어갔다.

6일 서울 성동경찰서에 따르면 경찰은 지난 2일 오후 2시50분쯤 서울 성동구 용답동 신답철교 아래에서 사람 유골이 발견됐다는 신고를 받고 수사에 나섰다.

서울시설공단 소속 직원은 해당 장소를 청소하면서 유골을 발견하고 경찰에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유골 주변에는 유류품도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머니투데이에 "유골에서 손상이 발견되지 않은 점 등을 고려했을 때 타살 혐의점은 없는 것으로 보인다"면서도 "여러 가능성을 열어두고 국과수에 DNA 분석 등을 의뢰했다"고 말했다.

빈재욱 기자

머니S 기자 빈재욱입니다. 어제 쓴 기사보다 좋은 기사를 쓰겠습니다.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관련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에요

정치/사회 한줄뉴스

상단으로 가기
하단 띠배너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