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위드 코로나' 기대감에… 9월 유럽 항공권 발매 급증

연희진 기자VIEW 3,8792021.10.17 07:07
0

글자크기

유럽 여행 수요가 급증하고 있다./사진제공=인터파크투어
유럽 여행 수요가 급증하고 있다./사진제공=인터파크투어
다가오는 '위드(with) 코로나'(단계적 일상 회복)로 잠재된 장거리 여행 수요가 되살아나고 있다.

17일 인터파크투어에 따르면 9월 한 달간 항공권 발매 추이를 비교한 결과, 8월 대비 9월에 유럽 주요 노선의 항공권 발매가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가장 상승 폭이 큰 유럽 상위 5개 도시는 마드리드(625%) 취리히(275%) 암스테르담(250%) 파리(76.3%) 이스탄불(68%) 등이다. 모두 유럽 유명 관광 도시다.

9월 발매 유럽 항공권의 출발 시기는 10월부터 내년 1월까지의 수요가 60% 이상을 차지한다. 본격적으로 해외여행이 재개되면서 올해 남은 기간 및 내년 연초에 해외로 떠나려는 수요로 분석된다.

이렇듯 유럽 여행 수요가 되살아나는 분위기에 관련 여행 상품 출시가 빨라지고 있다.

노랑풍선은 다시 떠나고 싶은 유럽 관광국을 소개하는 '유럽 어게인' 기획전을 오픈했다. ▲두바이 ▲터키 ▲스페인 ▲스위스 등 예약 문의가 높은 지역 상품을 엄선해 제안한다.

'스페인 일주 8일' 상품의 경우 마드리드를 비롯해 바르셀로나, 그라나다 등 명소를 유럽 전문 인솔자가 동행해 안전하고 편안한 여행을 할 수 있다.

인터파크투어는 유럽에서도 안전하고 아름답기로 유명한 아드리아해로 이어지는 '그린 세이프' 기획전을 열었다. 크로아티아, 슬로베니아 코스로 구성됐다. 10월 내로 유럽 허니문 기획전도 오픈할 예정이다.

여행업계 관계자는 "기존 패키지 형태를 벗어나, 한 번의 여행만으로도 오직 그 나라에서만 체험 가능한 특별한 경험을 누릴 수 있게 최적화된 코스로 구성하고, 소규모 인원으로도 출발 가능하게 기획한 것이 위드 코로나 유럽 여행의 특징"이라고 설명했다.

연희진 기자

안녕하세요. 머니S 유통팀 연희진입니다. 성실하고 꼼꼼하게 쓰겠습니다.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관련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에요

산업 한줄뉴스

상단으로 가기
하단 띠배너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