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코로나에 여행 갈증 어떻게?"… 간접 체험 프로모션 인기

연희진 기자VIEW 1,9552021.10.14 10:41
0

글자크기

롯데백화점 김포공항점의 체험형 기내식 카페 ;여행의 행복을 맛보다' 내부./사진제공=롯데쇼핑
롯데백화점 김포공항점의 체험형 기내식 카페 ;여행의 행복을 맛보다' 내부./사진제공=롯데쇼핑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해외여행은 물론 국내여행도 쉽지 않아져 여행에 대한 갈증이 높아지고 있다. 사이판과 트래블 버블(여행안전권역) 체결 이후 인천과 사이판을 오간 여객은 2000명이 넘은 것으로 나타났다. 하지만 아직 위드코로나가 시행되지 않은 만큼 당분간 해외여행은 어려울 것으로 전망된다.

14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백화점, 이커머스 등은 다양한 방법으로 고객의 여행 갈증을 달래려는 프로모션 등을 전개하고 있다.

롯데백화점은 기내식을 포인트로 잡았다. 롯데백화점 김포공항점은 제주항공과 함께 체험존이 최초로 운영되는 체험형 기내식 카페를 '여행의 행복을 맛보다'를 오픈했다. 실제 기내에서 볼 수 있는 소품을 활용해 인테리어를 구성했다. 승무원들이 직접 기내식 인기 메뉴와 음료를 제공한다.

신세계백화점은 '미식 여행'을 컨셉으로 현지의 맛을 공수한다는 계획이다. 본점의 '벨로타벨로타'는 프랑스의 프리미엄 육가공 전문 브랜드로 레스토랑을 겸하고 있다. 유럽 국가별 가공육과 치즈 등을 종류별로 준비했다. 와인 전문 매장 '버건디&'에서는 전문 소믈리에가 상주하며 와인에 대한 설명은 물론 유럽 와이너리 투어에 온 것처럼 산지의 역사까지 상세하게 알려준다.

인터파크는 '와이파이 여행사' 프로그램을 시즌2까지 진행하고 있다./사진제공=인터파크
인터파크는 '와이파이 여행사' 프로그램을 시즌2까지 진행하고 있다./사진제공=인터파크
여행 특화 이커머스로 유명한 인터파크는 '랜선 투어'에 집중하고 있다. 해외 유명 여행지 현지 모습을 실시간으로 보여주며 가이드가 실제 여행하는 듯한 설명을 곁들인다. '와이파이 여행사'라는 시리즈를 런칭해 스위스, 체코, 이탈리아 등 인기 여행지의 모습을 담았다.

코로나19로 달라진 일상과 여행을 접목하기도 한다. 인터파크는 최근 '강원도 워케이션' 상품을 선보였다. 워케이션은 일(work)과 휴가(vacation)의 합성어로 집과 사무실이 아닌 휴양지에서 업무와 휴식이 동시에 가능한 지역체류형 근무제도를 뜻한다. 재택근무가 자리 잡으면서 퇴근 후 여행 같은 일상을 즐길 수 있도록 한다는 취지다.

11번가는 대한항공과 협업해 비행기 여행의 향수를 자극했다. 대한항공이 운항하고 있는 실제 항공기의 도면, 모바일 항공권 등을 기반으로 한 디자인 굿즈를 판매했다. 모바일 항공권 디자인 굿즈는 고객명, 항공편명, 도착지, 출국날짜 등 자신이 원하는 여행 정보는 다양하게 새길 수 있다.

11번가 관계자는 "코로나19 이후 여행을 그리워하고 희망하는 고객들이 많아 협업을 준비했다"며 "다가오는 위드(with) 코로나로 인해 여행에 관심이 높아지고 있어 관련 상품을 늘려나갈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연희진 기자

안녕하세요. 머니S 유통팀 연희진입니다. 성실하고 꼼꼼하게 쓰겠습니다.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관련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에요

산업 한줄뉴스

상단으로 가기
하단 띠배너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