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수입 트럭이 벤츠보다 더 팔렸다고?”… ‘쉐보레 리얼 뉴 콜로라도’ 9월 판매 1위

김창성 기자VIEW 2,9032021.10.07 06:01
0

글자크기

쉐보레 리얼 뉴 콜로라도가 9월 수입차 판매 1위에 올랐다. /사진=쉐보레
쉐보레 리얼 뉴 콜로라도가 9월 수입차 판매 1위에 올랐다. /사진=쉐보레
수입 트럭이 최고 인기 수입차로 꼽히는 벤츠 판매량을 앞질렀다. 주인공은 쉐보레 리얼 뉴 콜로라도다.

7일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에 따르면 리얼 뉴 콜로라도는 9월에 총 758대가 등록돼 KAIDA 집계 이후 최초로 전체 베스트셀링카 1위(트림 기준)에 올랐다.

리얼 뉴 콜로라도는 벤츠 GLC 300e, BMW X4, 벤츠 E220d, 렉서스 ES300h 등 인기 수입 SUV 및 세단모델을 판매량에서 앞서며 쉐보레 브랜드의 수입차 시장 진출 성공을 알렸다.

리얼 뉴 콜로라도는 이번 기록을 통해 픽업트럭 모델로는 최초로 월간 국내 수입차 등록 1위 에 오르는 역사도 썼다.

쉐보레는 9월 연료별 베스트셀링카 순위에서도 콜로라도가 1위, 트래버스가 9위에 오르며 선전했다.

쉐보레 트래버스의 경우 수입 대형 SUV 세그먼트에서 세 달 연속 판매 1위(트림 기준)를 기록하며 인기를 이어갔다.

쉐보레 브랜드는 9월 브랜드별 등록 순위에서 KAIDA 집계 기준 총 1022대 등록을 기록하며 24개 수입차 브랜드(KAIDA 회원사 기준) 중 5위에 올랐다.



김창성 기자

머니S 김창성 입니다.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관련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에요

산업 한줄뉴스

상단으로 가기
하단 띠배너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