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벤츠보다 더 팔린 수입 트럭 '쉐보레 콜로라도'… 첫 판매 1위 올라

박찬규 기자VIEW 1,9512021.10.06 16:02
0

글자크기

쉐보레 리얼 뉴 콜로라도가 9월 수입 베스트셀링카 1위에 올랐다. /사진제공=한국지엠
쉐보레 리얼 뉴 콜로라도가 9월 수입 베스트셀링카 1위에 올랐다. /사진제공=한국지엠
쉐보레 리얼 뉴 콜로라도가 9월 수입차협회 집계 이후 최초로 베스트셀링카 1위에 올랐다.

6일 한국수입차협회(KAIDA) 집계에 따르면 지난 9월 쉐보레 콜로라도는 총 758대가 등록돼 578대의 메르세데스-벤츠 GLC 300e 4매틱 쿠페를 제치고 가장 많이 팔린 차(트림 기준)에 이름을 올렸다. 올해 누적으로는 3182대로 8위다.

쉐보레 콜로라도는 모델별로는 4위, 연료별로는 1위에 오르는 기염을 토했다. 쉐보레 트래버스는 연료별 베스트셀링카 9위에 올랐고 수입 대형SUV 중 3개월 연속 판매 1위를 기록하고 있다.

쉐보레 브랜드는 9월 브랜드별 등록 순위에서 총 1022대로 5위를 달성했다.



박찬규 기자

바퀴, 날개달린 모든 것을 취재하는 모빌리티팀 박찬규 기자입니다.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관련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에요

산업 한줄뉴스

상단으로 가기
하단 띠배너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