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카카오뱅크, 고객 1700만 돌파… 50대 비중 16%

조채원 기자VIEW 1,8792021.09.23 09:47
0

글자크기

카카오뱅크는 지난 8월말 기준 계좌개설 고객수 1502만명, 서비스 이용 고객수 215만명 등 총 고객수가 1717만명으로 집계됐다고 23일 밝혔다./자료=카카오뱅크
카카오뱅크는 지난 8월말 기준 계좌개설 고객수 1502만명, 서비스 이용 고객수 215만명 등 총 고객수가 1717만명으로 집계됐다고 23일 밝혔다./자료=카카오뱅크
카카오뱅크는 지난 8월말 기준 계좌개설 고객수 1502만명, 서비스 이용 고객수 215만명 등 총 고객수가 1717만명으로 집계됐다고 23일 밝혔다.


2017년 7월 27일 은행문을 연 카카오뱅크는 5일만에 100만명 이상이 계좌를 개설했고 6개월만인 2018년 1월 500만명, 2년째인 2019년 7월 1000만 고객을 돌파하는 등 지속적인 고객 증가세를 보여왔다.

올해에도 전년말 대비 183만명의 고객이 증가해 8월11일자로 계좌개설 고객수 1500만명을 넘어섰으며 모임통장, 내신용정보 등 서비스 이용 고객을 합친 8월말 기준 총 고객수는 1717만명에 이르고 있다. 시간으로 환산하면 8초당 1명이 카카오뱅크에 가입한 셈이다.


카카오뱅크는 모바일 완결성을 기반으로 금융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앱) 부문에서 MAU 1400만명(닐슨 미디어 디지털 데이터 기준)으로 1위다. 카카오뱅크를 재방문하는 비율은 약 80%이며 탈퇴하는 고객은 0.7%다.


오픈 초기에는 20~30대의 젊은층을 중심으로 고객군이 형성됐으나 고객 연령대가 점차 확대됐다. 2017년 7월과 올해 8월 기준 연령별 계좌 개설 고객 비중을 살펴보면 40대 비중은 21%에서 24%로, 50대 이상 비중은 9%에서 16%로 확대됐다.


중장년층의 경우 최근 선보인 ▲휴면예금·보험금 찾기 서비스나 ▲증권사 주식계좌 서비스를 이용하기 위해 계좌를 개설하는 고객이 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 올해1~ 8월까지 가입한 전체 신규 계좌개설 고객의 약 50%가 40대 이상이다.


예금액 또한 증가했다. 요구불 예금 잔액은 올해 8월말 149만원으로 2017년말 대비 134% 증가했으며 같은 기간 계좌이체 금액은 31조5000억원으로 2017년말 대비 1332% 늘어났다.


중저신용 고객 대상 금융 상품 확산을 위해서는 지난 6월 중저신용 고객 대출 확대을 위한 태스크포스(T/F)를 구성했으며 같은 달 새로운 신용평가모형을 적용했다. 8월에는 중저신용 고객 전용 대출 신상품을 추가 출시하고 26주적금에 가입하는 중저신용 고객에 대해서는 이자를 두배 주는 프로모션도 진행했다.


그 결과 지난 6월부터 8월까지 3개월간 중저신용 고객에게 제공한 대출 공급액은 약 5000억원이며 8월말 기준 중저신용 고객 대출 잔액 비중은 전체 무보증 신용대출의 12%를 웃돌고 있다. 또한 신용점수가 500점대(KCB 신용점수 기준)인 저신용 고객도 카카오뱅크의 자체 신용 기반 대출 상품을 이용한 것으로 나타났다.


카카오뱅크 관계자는 "이번 고객 1700만 돌파는 연령과 신용점수에서의 고객군 확장을 함께 이뤘다는 점에서 매우 의미 있는 성과"라며 "앞으로도 혁신을 기반으로 한 다양한 상품과 서비스를 선보여 전 국민의 편리한 금융생활을 도울 것"이라고 말했다.


조채원 기자

머니S 금융팀 조채원 기자입니다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관련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에요

금융 한줄뉴스

상단으로 가기
하단 띠배너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