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후원금 환불 안 해준다던 랄랄, 돈 돌려주며 내건 조건… "비밀로 해줘"

빈재욱 기자VIEW 7,2342021.09.17 19:01
0

글자크기

지난 15일 BJ 랄랄은 중학생에게 받은 별풍선을 중학생 가족에게 돌려줬다. 단 "중학생에게는 비밀로 해달라"는 조건을 걸었다. /사진=랄랄 유튜브 캡처
지난 15일 BJ 랄랄은 중학생에게 받은 별풍선을 중학생 가족에게 돌려줬다. 단 "중학생에게는 비밀로 해달라"는 조건을 걸었다. /사진=랄랄 유튜브 캡처
BJ 랄랄이 중학생에게 받은 별풍선을 해당 학생 가족에게 환불해주면서 "중학생에게는 비밀로 해달라"는 조건을 걸었다.

랄랄의 소속사JDB엔터 측은 지난 15일 "랄랄은 후원인이 거주하는 지방으로 방문해 가족을 대면하고 후원받은 금액을 모두 돌려줬다"고 전했다. 다만 "학생의 가족과 대화를 통해 아직 중학생인 후원인의 충동적 소비와 이 같은 일의 재발 방지를 목적으로 본인에게는 그 사실을 비밀로 했다"고 덧붙였다.

JDB엔터 측은 "방송통신위원회와 아프리카TV의 중재와 압력으로 환불 조치를 취했다는 추측은 전혀 사실이 아님을 분명히 말씀드린다"며 "랄랄씨는 그 미성년 후원인이 환불 조치가 됐다는 사실을 알면 안 되는 부분과 자신의 유튜브 방송에서도 전했듯 환불 조처를 한 일이 밝혀졌을 경우 좋지 않은 선례로써 악용될 수 있음을 염려해 왔다"고 밝혔다. 이어 "기사화되기를 원하지 않았으나 일련의 과정이 사실과 다르게 알려져 이렇게 입장을 전한다"고 설명했다.

랄랄은 지난 3일 유튜브에서 "10대 청소년이 수백만원을 후원했고 그의 가족이 환불을 요구했으나 거절했다"고 밝혔다. 이후 그는 "환불 조치를 하면 안 좋은 선례가 될 수 있다"며 환불 대신 후원금 1000만원을 청소년행복재단에 기부했지만 후에 중학생 가족에게 후원금을 환불했다.

빈재욱 기자

머니S 기자 빈재욱입니다. 어제 쓴 기사보다 좋은 기사를 쓰겠습니다.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상단으로 가기
하단 띠배너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