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임창정 아들 임준성, 이서진 닮은꼴?

김유림 기자VIEW 1,7382021.09.14 15:07
0

글자크기

가수 임창정의 아들 임준성이 아빠의 골프 자신감에 대해 언급했다. /사진=골프왕 방송캡처
가수 임창정의 아들 임준성이 아빠의 골프 자신감에 대해 언급했다. /사진=골프왕 방송캡처


가수 임창정 아들 임준성 군이 '골프왕'에 뜬다. 지난 13일 방송된 TV조선 '골프왕'에는 골프 주니어인 송종국-박연수 딸, 임창정 아들 임준성, 사강 딸 신소흔, 송지아의 친구이자 준프로급 실력의 오수민이 등장했다.


'골프왕' 멤버들은 임창정 아들의 등장에 "누구지? 송영규 형 아들 아니냐"며 헷갈려 했고 "아빠가 임창정"이라는 임준성 말에 "잘생겼다. 보조개는 이서진"이라고 반응했다.


"아빠보다 잘 친다"는 임준성은 '골프왕' 감독 김국진과의 첫 만남에서 "아빠랑 치면 누가 이기나. 아빠 말로는 연예인 중에 제일 잘 친다고 하던데"라고 물었고 김국진은 "나 빼고 연예인 중에선 제일 잘 친다. 아빠 꿈이 날 이기는 것"이라고 답해 남다른 골프 자신감을 보였다.



김국진은 "아빠가 잘 치냐, 준상이가 잘 치냐"라고 질문했다. 임준성이 "제가 더 잘 친다"라고 하자 김국진은 "나한테도 자신이 있냐"라고 물었다. 고민하던 임준성은 "그건 좀 생각해봐야 한다"며 김국진을 추켜세워 눈길을 끌었다.

임준상은 최고 스코어에 대해 "언더파 같은 78타"라고 말장난을 선보였다. 김국진은 "말하는 것도 아빠를 닮았다"며 유전자에 감탄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유림 기자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관련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에요

연예 한줄뉴스

상단으로 가기
하단 띠배너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