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아이폰13’도 안 나왔는데… ‘아이폰14’ 디자인 유출?

팽동현 기자VIEW 5,4102021.09.10 05:30
0

글자크기

내년 하반기 출시가 예상되는 아이폰14 예상 렌더링 이미지. /사진=프론트페이지테크
내년 하반기 출시가 예상되는 아이폰14 예상 렌더링 이미지. /사진=프론트페이지테크
‘아이폰13’ 시리즈를 선보이는 애플 스페셜 이벤트가 임박한 가운데 내년에나 발표될 ‘아이폰14’ 디자인 윤곽이 벌써 나왔다.


IT유출가 존 프로서는 자신이 운영하는 프론트페이지테크 유튜브 채널 및 웹사이트를 통해 ‘아이폰14’ 렌더링 이미지를 공개했다. 그는 ‘아이폰14 프로맥스’의 디자인을 봤을 뿐이고 이를 구현하기 위해 적용된 기술에 대해서는 알지 못한다고 밝혔다.


내년 하반기 출시가 예상되는 아이폰14 예상 렌더링 이미지. /사진=프론트페이지테크
내년 하반기 출시가 예상되는 아이폰14 예상 렌더링 이미지. /사진=프론트페이지테크
프론트페이지테크를 통해 공개된 이미지에 따르면 ‘카툭튀’라 불리는 후면 카메라 모듈 돌출이 거의 사라진 게 특징이다. 프레임도 티타늄 소재가 새롭게 적용됐다. 다만 기기 두께 자체는 기존보다 다소 두꺼워진 모습이다. 둥근 버튼 디자인 등 전체적으로 ‘아이폰4’를 연상케 한다는 평이다. 하지만 라이트닝포트는 ‘아이폰14’에도 여전히 남아있다.

전면 디스플레이에 ‘M자 탈모’라 불리는 ‘노치’ 대신 삼성전자의 갤럭시 시리즈와 같은 ‘펀치홀’ 디자인이 적용된 점이 눈에 띈다. 앞서 애플 전문 분석가 궈밍치 애널리스트도 보고서를 통해 이런 변화 가능성을 제기한 바 있다. ‘갤럭시Z폴드3’와 같이 카메라 구멍을 화면 밑으로 숨기는 UDC(언더디스플레이카메라) 기술은 적용되지 않은 것으로 보인다.

내년 하반기 출시가 예상되는 아이폰14 예상 렌더링 이미지. /사진=프론트페이지테크
내년 하반기 출시가 예상되는 아이폰14 예상 렌더링 이미지. /사진=프론트페이지테크
애플은 ‘아이폰13’ 시리즈를 선보이는 스페셜 이벤트를 오는 14일(현지시각) 개최할 예정이다. 업계에 따르면 아이폰 신제품은 전면 노치 면적이 줄어들고 후면 카메라 배열이 대각선 형태로 바뀌며 위성통신 기능을 새롭게 지원한다. 애플 스페별 이벤트는 한국시각으로 15일 오전 2시부터 온라인 생중계된다.


팽동현 기자

열심히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관련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에요

산업 한줄뉴스

상단으로 가기
하단 띠배너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