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부동산

한은 "기준금리 0.25%P 인상해도 1년 후 집값 안 떨어질 것"

김노향 기자VIEW 1,7182021.09.10 06:16
0

글자크기

한국은행이 기준금리를 0.25%포인트 인상해도 1년 후 주택가격 상승률이 0.25%포인트 감소할 것이라는 추정이 나왔다. /사진=이미지투데이
한국은행이 기준금리를 0.25%포인트 인상해도 1년 후 주택가격 상승률이 0.25%포인트 감소할 것이라는 추정이 나왔다. /사진=이미지투데이
기준금리를 0.25%포인트 인상할 경우 1년 후 주택가격 상승률이 0.25%포인트 감소할 것이라는 한국은행의 추정이 나왔다.

한은은 지난 9일 ‘2021년 9월 통화신용정책보고서’에서 기준금리 0.25%포인트 인상 후 1년 동안 주택가격 상승률이 0.25%포인트 가량 둔화된다고 분석했다.

KB국민은행에 따르면 지난 8월 전국 주택가격은 1년 전 대비 5.07% 올랐고 수도권의 경우 18.51% 상승했다. 한국부동산원의 아파트 실거래가를 기준으로 전국 20.9%, 수도권 24.1% 급등했다.

한은은 국내총생산(GDP) 대비 가계부채 비율의 갭이 더 큰 상황에선 기준금리 인상이 주택가격에 미치는 영향이 두 배 정도 크다고 평가했다. 한은이 10개 주요국을 대상으로 2000년 1분기~2020년 4분기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가계부채가 GDP 대비 추세보다 더 높을 경우엔 3년 내 주택가격 상승률이 0.87% 감소했다. 가계부채가 낮을 경우 주택가격 상승률은 0.40%였다.

다만 집값 상승에 대한 기대가 높은 상황에선 금리 상승의 영향이 약화될 수 있다고 단서를 달았다.

한은 관계자는 “금리 상승에 따른 금융 불균형 완화는 경기 및 금융 변동성의 축소를 통해 경제의 안정적이고 지속가능한 성장에 기여할 것으로 판단된다”고 말했다.

김노향 기자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팀 김노향 기자입니다. 부동산·건설과 관련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관련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에요

건설/부동산 한줄뉴스

상단으로 가기
하단 띠배너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