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고승범 금융위원장 후보자 "어려움 속 중책 맡아 책임감 무겁다"

박슬기 기자2021.08.05 13:26
0

글자크기

문재인 대통령이 5일 금융위원회 위원장 후보자에 고승범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 위원을 지명했다./사진=청와대
문재인 대통령이 5일 금융위원회 위원장 후보자에 고승범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 위원을 지명했다./사진=청와대
고승범 금융위원장 후보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기로 경제·민생 어려움이 계속되는 상황에서 중책을 맡아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고 말했다.

고 후보자는 이날 금융위원장 내정 후 발표한 입장문에서 이같이 밝히며 "코로나19 위기 극복과 경제회복에 매진하면서 국정과제와 금융정책 과제들을 차질없이 이행해 나가는 것이 가장 중요한 소임이라고 생각한다"고 했다.

향후 정책 추진 방향과 관련해선 고 후보자는 "최종구, 은성수 금융위원장께서 추진해 온 정책기조를 바탕으로 코로나19 위기의 완전한 극복, 실물부문·민생경제의 빠르고 강한 회복을 위한 금융지원을 적극 추진할 것"이라며 "또 가계부채와 자산가격 변동 등 경제·금융 위험요인을 철저히 관리하면서 대내외 불확실성에 대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어 "한국판 뉴딜 추진, 금융산업 혁신과 디지털화 등 미래 먹거리 발굴을 통해 선도형 경제·금융으로의 전환을 적극 뒷받침 할 것"이라며 "금융소비자 보호를 한층 더 두텁게 하는데도 소홀함이 없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국회, 기획재정부 등 정부부처와 한국은행, 금융감독원 등과도 더욱 긴밀히 소통·협력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박슬기 기자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박슬기 기자입니다.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관련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에요

금융 한줄뉴스

상단으로 가기
하단 띠배너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