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열여덟 나이로 연일 국민들 놀라게 했다"… 문 대통령, 황선우 격려

빈재욱 기자VIEW 1,4422021.07.29 17:13
0

글자크기

문재인 대통령이 29일 수영 100m 결승에서 5위를 차지한 황선우 선수에게 응원 메시지를 보냈다. 사진은 이날 황선우가 100m 자유형 결승전에서 물살을 가르는 모습. /사진=뉴스1
문재인 대통령이 29일 수영 100m 결승에서 5위를 차지한 황선우 선수에게 응원 메시지를 보냈다. 사진은 이날 황선우가 100m 자유형 결승전에서 물살을 가르는 모습. /사진=뉴스1
문재인 대통령이 "도쿄올림픽 수영 남자 자유형에 출전한 황선우 선수가 연일 국민들을 놀라게 하고 있다"며

"열여덟의 나이로 첫 출전한 올림픽에서 자유형 100m 결승에 올라 역동적으로 물살을 갈랐다"고 감탄했다.

문 대통령은 29일 페이스북에 "황 선수는 어제 100m 준결승에선 아시아 신기록을, 200m 예선에선 한국 신기록을 경신했다"고 전했다.

29일 문재인 대통령이 페이스북에서 도쿄올림픽 수영 남자 자유형에 출전한 황선우를 격려했다. /사진=문 대통령 페이스북
29일 문재인 대통령이 페이스북에서 도쿄올림픽 수영 남자 자유형에 출전한 황선우를 격려했다. /사진=문 대통령 페이스북
문 대통령은 "놀라운 기록이다. 자유형 100m 결승 진출은 아시아 선수로는 65년 만이라고 한다"며 "대한민국을 넘어 아시아 수영역사를 새로 쓴 황 선수가 장하고 자랑스럽다"고 격려했다. 이어 "메달 이상의 시원함을 준 황 선수와 코치진에게 박수를 보낸다"며 "남은 자유형 50m 경기도 국민과 함께 응원하겠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황 선수뿐 아니다"며 "학수고대하던 올림픽에 출전해 그동안 갈고닦은 기량을 맘껏 펼치면서, 올림픽을 즐기고 있는 모든 대한민국 선수들의 도전을 응원한다"고 덧붙였다. 

빈재욱 기자

머니S 기자 빈재욱입니다. 어제 쓴 기사보다 좋은 기사를 쓰겠습니다.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관련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에요

스포츠 한줄뉴스

상단으로 가기
하단 띠배너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