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오는 9월부터 핀다·SK플래닛 등 플랫폼서 대부업 이용 가능

강한빛 기자VIEW 1,6112021.07.27 13:27
0

글자크기

온라인 플랫폼업체 핀다·핀셋·핀마트·팀윙크·SK플래닛이 오는 9월 출시를 목표로 서민금융 우수 대부업자의 대출상품 중개에 나선다./사진=이미지투데이
온라인 플랫폼업체 핀다·핀셋·핀마트·팀윙크·SK플래닛이 오는 9월 출시를 목표로 서민금융 우수 대부업자의 대출상품 중개에 나선다./사진=이미지투데이
온라인 플랫폼업체 핀다·핀셋·핀마트·팀윙크·SK플래닛이 서민금융 우수 대부업자의 대출상품 중개에 나선다. 


금융위는 이날 금융감독원, 대부협회, 5개 온라인 플랫폼 업체와 함께 '온라인 대출 플랫폼의 대부상품 중개 점검회의'를 열었다. 플랫폼 업체의 사전 질의사항에 대해 유권해석을 제공하고 준비상황과 향후계획을 점검했다.


금융위는 '서민금융 우수 대부업자'를 선정해 온라인 대출 플랫폼을 통한 대부중개와 은행차입 등 인센티브를 부여할 계획이다.


이에 따르면 핀다, 핀셋, 핀마트, 팀윙크, SK플래닛 등 5개 업체가 서민금융 우수 대부업자의 대출상품을 중개하기 위해 대부중개업 등록을 준비하고 있다.


이는 최고금리 인하 후속조치인 '대부업 제도개선방안'에 따른 것으로 앞서 금융위는 서민금융 우수 대부업자를 선정해 온라인 대출 플랫폼을 통한 대부중개와 은행차입 등 인센티브를 부여하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금융위는 저신용자 개인신용대출이 100억원 이상 또는 대출잔액 대비 비중이 70% 이상 등 요건을 충족하는 대부업자를 '서민금융 우수 대부업자'로 지정할 계획이다. 


또 온라인 방식으로만 대출상품을 대리·중개하는 업체가 서민금융 우수 대부업자의 대출을 대리·중개하는 경우 대부중개업 겸업을 예외적으로 허용하기로 했다. 원칙적으로는 대출상품 대리·중개업자의 대부중개업 겸업은 허용되지 않는다.


금융위는 오는 8월13일까지 서민금융 우수 대부업자 신청을 받아 다음달 말에 선정·발표할 예정이다.


더불어 핀다, 핀셋, 핀마트, 팀윙크, SK플래닛 등 온라인 플랫폼 업체들도 오는 9월부터 서민금융 우수 대부업자 대부상품 중개를 시작할 수 있도록 대부중개업 등록, 관련 홈페이지·모바일 애플리케이션 개발 등을 미리 추진해 놓을 계획이다.


한편 금융당국은 이날 온라인 플랫폼 업체의 대출상품 중개가 이뤄지는 웹페이지·모바일 앱에서 모든 페이지의 상호에 '대부중개' 글자를 함께 표기할 필요는 없다는 유권해석을 내놨다. 다만 구체적으로 대부상품을 중개하는 페이지에서는 표기가 필요하다는 입장이다.


더불어 이번 개정에 따라 대부중개업 겸업이 허용된 온라인 대출 플랫폼 업체는 총 영업수익에서 대부중개 영업수익의 비중이 50% 미만이면 대부중개 관련 업무를 수행하는 임직원 총원의 10% 이상이 교육을 수료해야 한다고 판단했다. 


다만 인사이동 등으로 대부중개 관련 업무 수행 임직원 중 교육을 이수한 비중이 10% 미만인 상태가 되는 경우엔 3개월 이내에 추가 교육을 통해 10% 이상을 유지해야 한다는 유권해석을 덧붙였다. 


강한빛 기자

머니S 강한빛입니다.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관련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에요

금융 한줄뉴스

상단으로 가기
하단 띠배너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