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삼성카드, 상반기 순익 2822억원… 전년比 26.7% 증가

강한빛 기자2021.07.27 12:48
0

글자크기

삼성카드가 입주한 서울 태평로 삼성 본관 사옥./사진=뉴시스
삼성카드가 입주한 서울 태평로 삼성 본관 사옥./사진=뉴시스
삼성카드는 올해 상반기 2822억원의 당기순이익(잠정 실적)을 달성했다고 27일 공시했다.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26.7% 증가한 실적이다.


삼성카드는 "회원기반 확대와 이용효율 개선 노력으로 카드 이용금액이 늘면서 매출액이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이 기간 총 취급고는 전년 동기 대비 12.2% 증가한 67조9267억원으로 집계됐다. 이 중 카드사업 취급액은 67조3964억원으로 전년 동기대비 12.3% 늘었다. ▲신용판매(일시불+할부)는 57조9733억원 ▲카드금융(장기+단기카드대출) 9조4231억원으로 집계됐다. 할부리스사업 취급고는 5303억원이다. 


삼성카드는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가 빠르게 확산하는 등 경기 불확실성이 다시 커지고 있는 만큼 자산건전성 악화 가능성에 철저히 대비하면서 디지털 채널 개편 등을 통해 빠르게 변화하는 시장 환경에 대응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강한빛 기자

머니S 강한빛입니다.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관련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에요

금융 한줄뉴스

상단으로 가기
하단 띠배너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