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현대제철, 코로나에 인천공장 가동중단… 전 직원 전수검사

권가림 기자VIEW 2,0172021.07.21 17:10
0

글자크기

현대제철은 인천공장에 대한 임직원 코로나 확진에 따른 확산 방지 조치로 일시적 생산중단을 결정했다. /사진=현대제철
현대제철은 인천공장에 대한 임직원 코로나 확진에 따른 확산 방지 조치로 일시적 생산중단을 결정했다. /사진=현대제철
현대제철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감염자 확산을 막기 위해 전 직원을 대상으로 검사를 실시한다. 


현대제철은 21일 오후 2시부터 23일 오전 6시까지 40시간 동안 인천공장 가동을 중단한다고 공시했다. 


최근 인천공장에서 협력업체 관계자를 비롯해 총 19명의 확진자가 발생하면서 전 직원 2800여명을 대상으로 코로나19 전수검사를 실시하기 위해서다. 


인천공장에서는 철근, H형강 등의 제품을 생산한다. 생산중단 분야의 매출은 2조2169억원으로 전체 매출의 12.3%를 차지한다. 40시간 셧다운으로 형강 제품은 1만톤, 철근 제품은 7000톤가량이 생산 차질을 빚을 것으로 보인다. 


현대제철 관계자는 "당진, 포항공장 재고 비축분으로 영업에 대응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권가림 기자

안녕하세요 산업1팀 권가림 기자입니다.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관련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에요

산업 한줄뉴스

상단으로 가기
하단 띠배너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