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위생상태 충격"… '골목식당' 백종원 시식거부까지?

김유림 기자VIEW 1,8762021.07.21 14:16
0

글자크기

백종원이 춘천식 닭갈비집에 독설을 남긴다고 해 관심이 집중된다. /사진=SBS 제공
백종원이 춘천식 닭갈비집에 독설을 남긴다고 해 관심이 집중된다. /사진=SBS 제공


요리연구가 백종원이 춘천식 닭갈비집에 독설을 남긴다. 21일 방송되는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는 35번째 골목 ‘하남 석바대 골목’ 두 번째 편이 공개된다


이날 .충격적인 위생 상태로 백종원의 역대급 분노를 불렀던 '춘천식 닭갈빗집'에 대해 백종원은 시식도 거부한 채 주방 점검을 마쳤고, 아들 사장님을 재호출해 가게 곳곳의 위생 상태를 지적했다. 


상황실에서 이를 지켜보던 엄마는 "저는 미안해서 혼내지 못했다"고 밝혀 모자 사이에 남다른 사연이 있음을 암시했다. 이날 가게로 돌아온 엄마는 아들에게 "미안해"라고 말한 뒤, 구석에 숨어 오열해 보는 이들의 가슴을 뭉클하게 했다.

김성주는 '엄마와 아들 중 누가 실질적인 사장인가'에 대한 의문을 제기했다. 사업자 등록상 아들이 사장임에도 엄마 없이는 가게 운영이 불가능하다는 문제점을 발견한 것인데, 백종원은 아들 사장님에게 "여기 사장이 누구냐"라며 질문했지만 "저인데, 아직 준비가 안 된 것 같다"는 애매한 답변을 늘어놔 모두를 당황스럽게 했다.


김유림 기자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관련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에요

연예 한줄뉴스

상단으로 가기
하단 띠배너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