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모바일 쇼핑 이용자 10명 중 7명 “개인화 추천 기능 중요해”

팽동현 기자2021.07.14 05:35
0

글자크기

모바일 쇼핑 앱 이용자들이 개인화 추천 기능을 중시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사진=이미지투데이
모바일 쇼핑 앱 이용자들이 개인화 추천 기능을 중시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사진=이미지투데이
모바일 쇼핑 이용자 10명 중 7명은 맞춤형 개인화 추천 기능에 초점을 맞춰 서비스를 선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버즈니가 자사 모바일 홈쇼핑 포털 앱 ‘홈쇼핑모아’ 이용자 1934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한 결과 응답자의 73.2%가 ‘개인화 추천이 우수한 쇼핑 앱을 더 선호한다’고 답했다.

반면 개인화 추천 서비스가 ‘쇼핑 앱 선택에 별다른 영향을 끼치지 않는다’는 응답은 20.3%를 기록했다. ‘필요 없다’는 의견은 6.5%에 불과했다.

개인화 추천 관련 ‘홈쇼핑모아’ 이용자 대상 설문조사 결과. /자료제공=버즈니
개인화 추천 관련 ‘홈쇼핑모아’ 이용자 대상 설문조사 결과. /자료제공=버즈니
실제로 ‘개인화 추천’을 통해 상품을 구매한 경험이 있는 응답자도 전체의 73.0%를 차지했다. 이 중 계획에 없던 상품을 추천을 통해 구매한 경험이 있는 비율도 75.1%에 달했다. 추천 서비스를 통해 주로 구매한 상품은 패션·잡화(26.4%), 식품·건강(24.6%), 생활·주방용품(17.5%), 디지털·가전(6%), 가구(2.4%) 순으로 집계됐다.

쇼핑 앱 내에서 개인화된 맞춤 서비스가 가장 필요하다고 생각하는 영역으로는 메뉴·카테고리(21.7%)가 꼽혔다. 이어 검색 결과(21.1%), 푸시 알림(18.9%), 첫 화면(18.5%), 검색어 추천(18%) 순으로 조사됐다.

조창래 버즈니 서비스스쿼드팀장은 “이번 설문조사 결과 모바일 쇼핑 이용자에 대한 개인화 추천 경험이 확대되고 있고 쇼핑의 더 많은 영역에서 필요로 하는 것을 알게 됐다”며 “홈쇼핑모아 역시 이용자가 쉽고 즐겁게 홈쇼핑을 이용할 수 있도록 일부 영역에 개인화를 도입했고 하반기에는 다양한 영역으로 이를 확대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팽동현 기자

열심히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관련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에요

산업 한줄뉴스

상단으로 가기
하단 띠배너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