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사회

김두관, 문 대통령에 "큰형님 죄송합니다… 민주당 승리 위해 뛰겠다"

강한빛 기자VIEW 1,2852021.06.12 14:36
0

글자크기

김두관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서울 효창동 백범김구기념관에서 열린 ‘꽃길은 없었다’ 출판기념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사진=뉴스1(국회사진취재단)
김두관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서울 효창동 백범김구기념관에서 열린 ‘꽃길은 없었다’ 출판기념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사진=뉴스1(국회사진취재단)
김두관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12일 문재인 대통령을 향해 "큰형님 죄송하고 앞으로 잘하겠습니다"며 공개 사과했다.


김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 글을 통해 지난 9일 저서 '꽃길은 없었다' 출판기념회를 연 소회를 밝히며 "책 맨 앞부분 '오판'이라는 장에서 저는 2012년 당시의 기억을 끄집어냈다"며 "회피하고 싶은 기억이자 가장 큰 정치적 실책"이라고 밝혔다.


그는 "당시 저의 오판은 두 가지였다. 하나는 어렵게 만들어주신 야권 최초의 '경남도지사' 자리를 버리고 나온 것"이라며 "또 다른 하나는 경선과정에서 원팀의 시너지를 만들기는커녕, 유력 주자였던 문 대통령을 공격했던 사실"이라고 고백했다. 


이어 "경남도민들께는 지사직 사퇴에 대해 기회가 있을 때마다 사과를 드려왔으나 문 대통령께는 차마 입이 떨어지지 않아 근 10년간 이에 대해 말씀을 드리지 못했다"고 덧붙였다. 


김 의원은 "김어준 총수의 권유로 영상으로나마 메시지를 전달했다"며 "메시지를 그대로 적으면 '큰형님 죄송하고 앞으로 잘하겠습니다'였다. 하고나니 조금은 후련하다"고 말했다


이어 "10년 전의 일이 동지들에게도 여전히 기억돼 있는 것을 알고 있다"면서 "2022년은 대선이 있다. 저 한명의 승리가 아니라 우리 민주당의 승리를 위해 뛰겠다"고 강조했다. 


강한빛 기자

머니S 강한빛입니다.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관련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에요

정치/사회 한줄뉴스

상단으로 가기
하단 띠배너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