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사회

광주 건물붕괴 참사 희생자 사망원인 ‘다발성 손상’

강한빛 기자2021.06.12 13:32
0

글자크기

광주 붕괴 사고 현장을 조사하는 국립과학수사연구원 관계자. /사진=뉴스1
광주 붕괴 사고 현장을 조사하는 국립과학수사연구원 관계자. /사진=뉴스1
광주 재개발지 철거 건물 붕괴 참사 희생자들의 사망 원인이 '다발성 손상'이라는 소견이 나왔다.


12일 광주경찰청 등에 따르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은 전날부터 이날 오전 붕괴 참사 희생자 9명에 대한 부검을 끝냈다.


국과수는 이 중 5명의 사인에 대해 '다발성 손상'이라는 1차 소견을 냈다. 공식 부검 결과는 추후 수사·유관기관에 통보된다. 희생자 9명은 버스 뒤쪽에 탄 것으로 조사됐다. 


이날 오전 6시10분 광주 동구 조선대학교병원 장례식장에서 광주 건축물 붕괴 참사 희생자의 첫번째 발인식이 엄수됐다. 시민 추모객을 위한 합동분향소는 광주 동구청 주차장에 마련됐다.


강한빛 기자

머니S 강한빛입니다.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관련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에요

정치/사회 한줄뉴스

상단으로 가기
하단 띠배너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