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사회

국방부, 성추행 피해 공군 여중사 회유 상관 2명 구속영장 청구

이한듬 기자VIEW 1,4562021.06.12 11:41
0

글자크기

지난 2일 서울 용산구 국방부 보통군사법원에서 열린 영장실질심사에 성추행 피해 공군 부사관 사망사건 가해자인 A중사가 출석하는 모습. /사진=뉴스1(국방부 제공)
지난 2일 서울 용산구 국방부 보통군사법원에서 열린 영장실질심사에 성추행 피해 공군 부사관 사망사건 가해자인 A중사가 출석하는 모습. /사진=뉴스1(국방부 제공)
국방부가 성추행 피해 공군 이모 중사를 회유한 상관 2명에 대해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국방부 검찰단은 충남 서산시 공군 제20전투비행단 소속 노모 준위와 노모 상사에 대한 구속영장을 군사법원에 청구했다고 12일 밝혔다.

군사법원은 전날 영장실질심문을 위해 구인영장을 발부, 11일 야간에 이들에 대한 신병을 확보했다.

구속 여부는 이날 오후 열릴 영장실질심사를 통해 정해질 예정이다.

두 사람은 지난 3월초 이 중사가 장모 중사에 의해 성추행을 당한 뒤 사건을 무마하기 위해 회유한 혐의를 받는다.



이한듬 기자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관련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에요

정치/사회 한줄뉴스

상단으로 가기
하단 띠배너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