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사회

'1회접종 얀센백신 인기'… 접종 첫 날부터 AZ 사전예약자 마음도 돌렸다(상보)

이상훈 기자VIEW 17,8162021.06.11 14:41
0

글자크기

10일 첫 접종에 들어간 얀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에 30대 이상 청장년층은 물론 고령층 이목까지 집중됐다./사진=머니S
10일 첫 접종에 들어간 얀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에 30대 이상 청장년층은 물론 고령층 이목까지 집중됐다./사진=머니S


10일 첫 접종에 들어간 얀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에 30대 이상 청장년층은 물론 고령층 이목까지 집중됐다.

이미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 사전예약을 했던 60~74세 어르신들 일부도 얀센 접종 대열에 합류했다. 1회 접종이라는 잇점이 크게 작용했다는 분석이다.

권준욱 중앙방역대책본부 제2부본부장은 11일 코로나19 정례브리핑을 통해 "얀센 접종 첫날인 어제(10일) 25만1787명이 접종했다"고 밝혔다. 92만6311명 대상자 중 27.2%가 1차 접종을 마친 것.

이날 얀센 백신 접종 위탁의료기관에는 잔여백신 신속예약 경쟁에 불이 붙었다. 얀센 백신 잔여량 발생 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사전예약자 60~74세도 사전 동의할 경우 접종이 가능해지면서다.

권 본부장은 "6월11일 0시 기준 고령층 얀센 접종자는 5444명이었다"며 "이가운데 아스트라제네카 예약을 취소하고 얀센을 접종한 고령층은 3145명에 달했다"고 말했다.

이상훈 기자

머니S 산업2팀 제약바이오 담당 이상훈 입니다.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상단으로 가기
하단 띠배너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