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한예슬 가라오케 친구' 폭로 이후… 고소영, 평온한 일상 공개

김유림 기자VIEW 115,5672021.06.10 12:11
0

글자크기

최근 배우 고소영은 가세연(가로세로연구소)이 자신을 '한예슬 가라오케 친구'라고 주장한 폭로에 반응하지 않은 채 평온한 일상을 전했다. /사진=고소영 인스타그램 캡처
최근 배우 고소영은 가세연(가로세로연구소)이 자신을 '한예슬 가라오케 친구'라고 주장한 폭로에 반응하지 않은 채 평온한 일상을 전했다. /사진=고소영 인스타그램 캡처
배우 고소영이 최근 가세연(가로세로 연구소)의 폭로에 무반응으로 일관하며 평온한 일상을 공개했다.


고소영은 지난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스토리에 “감사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업로드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흰 꽃이 가득 담긴 화분이 자리하고 있다.

해당 사진은 가세연의 저격 이후 업로드한 사진이다. 때문에 누리꾼들의 이목이 집중됐다. 유튜브 채널 가세연은 지난 7일 한예슬, 고소영, 한가인, 최지우, 차예련이 함께 찍은 사진을 공개했다. 이어 이들이 '한예슬의 가라오케 친구들'이라고 주장했다.

하지만 가세연이 공개한 사진은 CJ가 주최한 송년 모임에서 찍은 것으로 파악됐다. 공개된 사진은 여배우들의 사적 모임이 아닌 여러 연예 관계자들과 동석한 자리에서 찍은 것으로 확인돼 가세연의 주장은 설득력을 잃었다.


관련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에요

연예 한줄뉴스

상단으로 가기
하단 띠배너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