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엠블럼 바꾼 ‘The 2022 니로’ 출시… 인기품목 기본화

박찬규 기자VIEW 1,0442021.06.05 03:38
0

글자크기

상품성을 크게 높인 기아 니로 하이브리드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의 연식 변경 모델 ‘The 2022 니로’가 출시됐다. /사진제공=기아
상품성을 크게 높인 기아 니로 하이브리드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의 연식 변경 모델 ‘The 2022 니로’가 출시됐다. /사진제공=기아
상품성을 크게 높인 기아 니로 하이브리드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의 연식 변경 모델 ‘The 2022 니로’가 출시됐다.

5일 기아에 따르면 니로는 2016년 출시 이후 우수한 상품성과 경제성으로 고객들에게 꾸준한 사랑을 받아왔다.

기아는 The 2022 니로에 신규 기아 엠블럼을 적용하고 기아의 표준화된 트림 명칭체계인 트렌디-프레스티지-노블레스-시그니처를 적용해 고객 혼선을 줄이고 통일감을 부여했다. 플러그인 하이브리드는 시그니처 단일 트림으로 운영키로 했다.

기본 트림인 트렌디부터 크루즈 컨트롤, 차로 유지 보조, 후석 승객 알림 등 고객 선호도가 높은 편의품목도 기본화해 상품성을 높였다. 프레스티지에는 스마트키 원격시동, 노블레스에는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정차&재출발), 시그니처에는 동승석 파워시트를 기본 적용했다.

The 2022 니로의 판매 가격은 하이브리드 ▲트렌디 2439만원 ▲프레스티지 2608만원 ▲노블레스 2829만원 ▲시그니처 3017만원,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시그니처 3939만원이다. (친환경차 세제혜택 및 개소세 3.5% 반영 기준)



박찬규 기자

바퀴, 날개달린 모든 것을 취재하는 생활사회부 모빌리티팀 박찬규 기자입니다.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관련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에요

산업 한줄뉴스

상단으로 가기
하단 띠배너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