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네이버 바이브, 음원에 ’돌비 애트모스’ 기술 적용… 국내 음원 플랫폼 중 최초

강소현 기자VIEW 1,6072021.06.02 05:40
0

글자크기

네이버의 음원 스트리밍 서비스 '바이브'(VIBE)가 돌비 애트모스 기술을 활용한 음원 스트리밍 서비스 '돌비 애트모스 뮤직'(Dolby Atmos Music) 서비스를 1일 공식 출시했다. /사진제공=네이버
네이버의 음원 스트리밍 서비스 '바이브'(VIBE)가 돌비 애트모스 기술을 활용한 음원 스트리밍 서비스 '돌비 애트모스 뮤직'(Dolby Atmos Music) 서비스를 1일 공식 출시했다. /사진제공=네이버
네이버의 음원 스트리밍 서비스 '바이브'(VIBE)가 돌비 애트모스 기술을 활용한 음원 스트리밍 서비스 '돌비 애트모스 뮤직'(Dolby Atmos Music) 서비스를 1일 공식 출시했다. 국내 음원 플랫폼 중 최초다. 


네이버에 따르면 돌비 애트모스 뮤직 서비스는 돌비의 음향 기술 ‘돌비 애트모스’로 작업한 음원들을 들을 수 있는 서비스다. 돌비 애트모스는 머리 위 공간을 포함한 3차원 공간 내에 소리를 움직임에 따라 정확히 배치해 전달하는 기술로 사운드의 모든 디테일을 의도한 그대로 표현함으로써 완벽한 몰입감을 제공한다. 영화와 TV에 사용되는 돌비 애트모스의 핵심 오디오 기술을 음악으로 확대 적용한 것이다.
​ ​ 

안드로이드 기반의 바이브 앱 이용자들은 바이브 내의 검색 탭 안에 추가되는 ‘Dolby Atmos’ 카테고리에서 돌비 애트모스 뮤직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네이버 바이브의 뮤직 이용권을 보유한 경우 올해 연말까지 추가 요금 없이 서비스 이용이 가능하다. 바이브는 현재 돌비 애트모스 뮤직 500여 곡을 서비스하고 있고 연내 2천 곡 이상 제공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태훈 네이버 뮤직서비스 책임리더는 “이번 서비스 도입으로 네이버 바이브에서 돌비 애트모스 뮤직 서비스를 통해 한 차원 진화된 음악 감상 경험을 즐길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상호 돌비 코리아 영업 총괄은“돌비는 전세계적으로 음악, 영화, 게임에 이르기까지 소비자들이 보다 향상된 엔터테인먼트 경험을 즐길 수 있는 생태계를 구축하고 있다”며 “네이버와의 협업으로 한국의 음악 팬들에게 더욱 높은 퀄리티의 돌비 애트모스 뮤직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된 것을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강소현 기자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메일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관련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에요

산업 한줄뉴스

상단으로 가기
하단 띠배너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