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화보] 강철부대 벗어난 육준서, 본업 아티스트로 카메라 앞에 서다

강인귀 기자VIEW 1,7612021.05.19 00:18
0

글자크기

©에스콰이어
©에스콰이어
매거진 에스콰이어가 육준서와 함께한 화보를 공개했다.

육준서는 특수부대의 맞대결을 다룬 TV프로그램 '강철부대'를 통해 화제가 됐다. 하지만 이번 화보에서는 아티스트로서 카메라 앞에 섰다.

©에스콰이어
©에스콰이어


'포맨트'의 향수에서 영감 받아 큰 캔버스 위에 직접 이미지를 그려나간 육준서는 하나의 감각적인 아트피스를 선보였다. 그리고 완성된 작품 앞에서 향수와 함께 소년미와 남성미를 오가며 그만의 독보적인 분위기를 연출했다.

©에스콰이어
©에스콰이어


육준서는 "시각과 후각은 묘하게 닮아 있어요. 좋은 이미지란 강렬함이 전해지는 무언가, 감각적인 좋은 향이랑 아름다움이 느껴지는 무언가"라고 말하며 이번 촬영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전했다.

©에스콰이어
©에스콰이어


한편, 육준서의 더 많은 화보 및 영상은 '에스콰이어' 6월호와 SNS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강인귀 기자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관련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에요

연예 한줄뉴스

상단으로 가기
하단 띠배너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