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사회

'한강 사망 대학생'이 언급한 '골든'은 무엇인가

김동욱 기자VIEW 3,5412021.05.10 13:29
0

글자크기

서울 반포한강공원에서 실종됐다가 숨진 채 발견된 대학생 A씨가 언급한 ‘골든’은 가수인 것으로 드러났다. 사진은 A씨 발인식 모습. /사진=뉴스1
서울 반포한강공원에서 실종됐다가 숨진 채 발견된 대학생 A씨가 언급한 ‘골든’은 가수인 것으로 드러났다. 사진은 A씨 발인식 모습. /사진=뉴스1
서울 반포한강공원에서 실종됐다가 5일 만에 숨진 채 발견된 대학생 A씨(22)의 휴대전화 영상에 나오는 단어 '골든'은 가수인 것으로 파악됐다.

10일 장하연 서울경찰청장은 출입기자단과의 정례간담회에서 "'골든'이라는 단어는 가수를 언급한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그는 "(대화 앞뒤로) 제이팍(가수 박재범의 활동명)이나 레이블(소속사)이라는 말도 나왔다"며 "우호적 상황에서 공통의 관심사를 말한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가수 골든은 지소울이라는 이름으로 데뷔했으며 지난해 12월까지 3년 동안 박재범이 사장인 '하이어 뮤직' 소속 가수였다.

앞서 경찰이 확보한 A씨 휴대전화 영상에는 친구 B씨와의 대화가 담겨 있었다. 영상 속에서 A씨는 B씨에게 "골든 건은 네가 잘못했어, 솔직히"라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누리꾼들은 '골든'이라는 단어의 의미를 두고 갑론을박을 펼쳤다.


김동욱 기자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동욱입니다.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관련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에요

정치/사회 한줄뉴스

상단으로 가기
하단 띠배너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