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이재용, 오늘 서울구치소 복귀… 충수염 수술 후 체중 7kg 줄어

이한듬 기자2021.04.15 08:09
0

글자크기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15일 구치소로 복귀한다. / 사진=장동규 기자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15일 구치소로 복귀한다. / 사진=장동규 기자
충수염으로 응급수술을 받고 삼성서울병원에서 입원치료를 받던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15일 서울구치소로 복귀한다.

재계 및 법조계에 따르면 이 부회장은 이날 오후 퇴원홰 서울구치소로 복귀한다. 지난달 19일 충수염으로 응급수술을 받은 지 27일만이다.

통상적으로 충수가 터지는 수준에서 수술을 받으면 1주일 전후의 회복기간이 필요하지만 이 부회장은 충수가 터진 영향으로 대장 일부가 괴사하면서 대장 일부를 절제하는 수술까지 받았다.

이로 인해 입원기간이 길어졌고 정상적인 식사를 못하면서 체중이 7㎏ 이상 줄어든 것으로 알려졌다.

이 부회장은 아직 건강을 완전히 회복하지 못했지만 오는 22일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열릴 삼성물산 합병 및 삼성바이오로직스 회계부정 의혹 사건 첫 공판 참석을 위해 퇴원한 것으로 전해진다.

이 재판은 당초 지난달 25일 열릴 예정이었으나 이 부회장의 건강 문제로 인해 이달 22일로 연기된 것이다.

이한듬 기자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관련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에요

산업 한줄뉴스

상단으로 가기
하단 띠배너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