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서예지? 남자 조종하는 스타일"

김유림 기자VIEW 75,1592021.04.12 16:32
0

글자크기

배우 김정현과 서예지가 과거 연인이었다는 보도가 나온 가운데 "서예지가 남자를 조종하는 스타일"이라고 폭로한 유튜브 영상이 재조명되고 있다. /사진=장동규 기자
배우 김정현과 서예지가 과거 연인이었다는 보도가 나온 가운데 "서예지가 남자를 조종하는 스타일"이라고 폭로한 유튜브 영상이 재조명되고 있다. /사진=장동규 기자


배우 김정현 불성실한 태도 논란이 배우 서예지 때문이라는 보도가 나온 가운데 과거 유튜버 김용호의 발언이 주목받고 있다.


지난해 6월, 연예기자 출신 유튜버 김용호는 자신의 채널 '김용호연예부장'을 통해 '[충격단독]한류스타의(이상한)연애'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해당 영상에서 김 부장은 드라마 관계자의 말을 빌려 "서예지가 현장에서 본인이 주목을 받아야되는 스타일, 그러니까 본인이 여왕이 돼야 되는 스타일이다"라며 "'사이코지만 괜찮아'에서 모습이 실제 서예지의 모습과 비슷하다고 하더라"고 말했다.

이어 "배우 김정현과 오래 사귀었다"며 "근데 김정현이 서예지랑 사귀면서 거의 미쳤다고 하더라"는 말을 전했다.

김용호는 "정말 주변에서 지켜보기에 '얘(김정현) 정말 큰일 나는 거 아니야?'할 정도로 서예지한테 빠져들었다"면서 "서예지가 남자들한테 엄청나게 매력을 발산하는데 이게 좀 남자들을 통제하는 느낌이다"고 평가했다.


그는 "서예지가 다른 남자친구한테 갑자기 전화를 걸어서 '불이야!'라고 하고 전화를 끊었다더라. 남자친구가 '이게 뭐야!'하고 뛰어갔더니 집에 멀쩡하게 서예지가 있었다는 거다. '너 아까 그 전화 뭐냐'고 물었더니 서예지가 '지금 내가 전화로 '불이야' 했는데, 오는 데까지 시간이 이렇게 오래 걸려? 넌 안되겠네' 이런 식으로 남자를 조련하는 스타일이라고 하더라"고 전했다.

김용호는 서예지에 대해 "자기의 목적을 위해 남자를 좌지우지 하는 스타일"이라고 덧붙이기도 했다.


앞서 디스패치는 12일 김정현이 ‘시간’ 방영 도중 하차한 이유가 서예지의 지시 때문이라고 보도했다. 매체의 보도에 따르면 서예지는 "김딱딱씨. 스킨십 다 빼시고요", "딱딱하게 해 뭐든. 잘 바꾸고. 스킨쉽 노노", "로맨스 없게 스킨십 없게 잘 바꿔서 가기"라며 김정현에게 끊임없이 요구했다.



김유림 기자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관련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에요

연예 한줄뉴스

상단으로 가기
하단 띠배너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