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업현미경

편의점, MCN 날개 달고 MZ세대 사로잡는다!

강동완 기자2021.04.16 11:03
0

글자크기

CU를 운영하는 BGF리테일이 디지털 엔터테인먼트 기업 샌드박스네트워크 (이하 샌드박스)와 MZ세대를 겨냥한 디지털 커머스 활성화를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최근 진행된 업무 협약식은 BGF리테일 이건준 대표, 샌드박스 이필성 대표를 비롯한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서울시 용산구에 위치한 샌드박스 본사에서 진행됐다.

이번 업무협약을 바탕으로 양사는 ▲크리에이터 콘텐츠 연계 신상품 출시 ▲온라인 채널 간 콜라보레이션 ▲사회공헌 캠페인 전개 등 보다 차별화된 고객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다각적으로 힘을 모은다.



이를 통해 BGF리테일은 샌드박스가 보유한 독창적인 지적재산권(IP)과 온라인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전국 1만 5천여 CU 점포를 디지털 콘텐츠 거점으로 활용해 MZ세대에게 차별화된 경험을 제공하게 된다.



BGF리테일 이건준 대표(우측)와 샌드박스네트워크 이필성 대표(좌측)가 업무협약식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BGF리테일 제공)
BGF리테일 이건준 대표(우측)와 샌드박스네트워크 이필성 대표(좌측)가 업무협약식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BGF리테일 제공)



BGF리테일은 오는 22일 웹툰 작가 겸 크리에이터 주호민과 콜라보한 가공란 시리즈를 시작으로 샌드박스 소속 크리에이터들과 함께 기획한 간편식사, HMR 등 다채로운 카테고리의 상품들을 출시할 계획이다.



CU 인기 상품을 활용한 재미있는 영상 콘텐츠도 선보인다. 소속 크리에이터의 대표 콘텐츠를 바탕으로 제작된 다양한 콜라보 영상을 CU 공식 유튜브 채널인 ‘씨유튜브’에 공개한다.

실제, 이러한 콜라보 영상은 MZ세대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화이트데이를 맞아 지난달 김해준과 진행된 ‘화이트데이 라이브 데이트’ 방송은 무려 2천여 명의 동시 접속자를 기록하기도 했다.



또한, BGF리테일은 CU에서 진행하고 있는 미아 및 아동학대 예방 캠페인 ‘아이CU’, 환경보호 캠페인 ‘Be Green Friends’ 등의 사회공헌 캠페인을 크리에이터와 함께 알리고 MZ세대의 캠페인 동참을 독려할 계획이다.



BGF리테일 이건준 대표는 “편의점 핵심 소비층인 MZ세대 고객들에게 다양한 채널을 통한 새로운 재미를 제공하기 위해 우리나라 대표 MCN 기업인 샌드박스와 손잡았다” 며 “빠르게 변하는 트렌드를 반영해 샌드박스와 디지털 커머스 협업 모델을 개발하고 차별화된 콘텐츠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강동완 기자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관련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에요

창업현미경 한줄뉴스

상단으로 가기
하단 띠배너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