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서지혜, 김정현 열애설 재차 부인… "동네 가까워 상담, 연인 아냐"

김유림 기자VIEW 2,9552021.04.08 14:34
0

글자크기

배우 서지혜와 김정현 측의 집 데이트 현장사진이 공개된 가운데 소속사 측이 재차 열애설을 부인했다. /사진=사랑의 불시착 제공
배우 서지혜와 김정현 측의 집 데이트 현장사진이 공개된 가운데 소속사 측이 재차 열애설을 부인했다. /사진=사랑의 불시착 제공


배우 서지혜와 김정현 측의 집 데이트 현장사진이 공개된 가운데 소속사 측이 재차 열애설을 부인했다. 8일 서지혜 소속사 측은 “김정현과 집 데이트를 한 것이 아니다”라며 “김정현 씨와는 친한 누나 동생이고 같은 동네에 살고 있다. 서로 고민을 나누고 조언을 구하는데, 코로나19 시국이라 집에서 만난 것일 뿐”이라고 전했다.

tvN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으로 인연을 맺은 서지혜, 김정현은 이날 오전 열애설이 불거졌으나 "작품을 해서 친한 건 맞지만 열애는 아니다"라고 초고속 부인한 상태. 김정현이 서지혜의 소속사 문화창고와 계약을 논의 중이라는 사실도 알려졌다.

이후 디스패치는 서지혜와 김정현이 '사랑의 불시착' 종영 이후 1년째 사랑을 키워오고 있다라며 사진을 포착했다. 이 매체는 두 사람의 데이트 장소가 주로 집이었다며 같은 아파트로 향하는 모습이 담긴 사진들을 공개했다. 또한 서울 근교 데이트도 즐겼다고 부연했다.

연예 매체 디스패치의 보도가 나간 뒤에도 소속사는 입장 변화 없이 "연인 사이가 아니다"라고 선을 그었다.

서지혜는 김지운 감독이 연출하는 애플TV플러스 오리지널 시리즈 ‘미스터 로빈’(가제) 촬영 중에 있으며 김정현은 최근 tvN ‘철인왕후’ 종영 후 휴식 중이다.

김유림 기자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상단으로 가기
하단 띠배너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