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개인정보 추적하려면 사용자 동의부터"… 애플, 개인정보 보호 강화

팽동현 기자2021.04.08 11:01
0

글자크기

애플이 '앱 추적 투명성' 기능이 포함된 iOS 14,5 업데이트를 예고했다. /사진=이미지투데이
애플이 '앱 추적 투명성' 기능이 포함된 iOS 14,5 업데이트를 예고했다. /사진=이미지투데이


애플이 운영체제(OS) iOS 업데이트를 통해 개인정보 보호 기능을 강화한다. 앱 서비스들이 사용자 동의 없이 데이터를 추적해 이용하는 것을 막는다.


8일 애플에 따르면 ‘앱 추적 투명성’ 기능이 새롭게 추가된 iOS 14.5버전을 이른 봄에 배포할 예정이다. 업계에서는 이달 중 업데이트가 진행될 것으로 예상한다. 애플은 앞으로 iOS 개발자들에게 이 기능 적용을 의무화할 방침이다.

iOS의 ‘앱 추적 투명성’ 기능은 앱 서비스가 다른 기업의 앱이나 웹사이트를 통해 사용자 데이터를 추적하려 하면 그 허용 여부를 사용자에게 먼저 승인받도록 하는 기능이다. 자신이 사용할 앱 및 해당 앱에 부여할 개인정보 접근 승인 내용에 대해 충분한 정보를 기반으로 결정하고 관리할 수 있게 된다.

사용자는 ‘설정’의 하위 메뉴에서 추적 허용을 요청한 앱들을 확인할 수 있고 자신의 판단에 따라 허용 여부를 변경할 수 있다. 사용자가 신뢰하고 추적을 허용한 앱의 경우 개발자들은 앞으로도 개인 사용자들의 정보를 추적할 수 있다.

최근 애플은 앱스토어 제품 페이지에도 변화를 줬다. 새롭게 도입된 ‘앱이 수집하는 개인정보’ 섹션을 통해 각 앱의 개인정보 정책에 대한 사용자 이해를 돕는다. 각 앱의 제품 페이지에 개발자의 개인정보 처리 방침이 요약 제공된다. 세부사항 페이지에는 사진·위치·연락처 등 해당 앱이 수집하는 데이터 종류 및 활용 관련 정보가 포함되도록 했다.

애플 측은 "사용자들에게 더 많은 투명성과 개인정보 제어 권한을 제공하는 동시에 광고를 앱·웹 콘텐츠 지원을 위한 유효하면서도 유용한 수단으로 유지하기 위한 방안을 고민했다"며 "사파리의 ‘지능형 추적 방지’ 기능 등 과거 개인정보 보호 기능 도입 경험을 통해 사용자 개인정보 보호를 강화하면서도 광고의 높은 수익성을 유지하는 일이 충분히 가능함을 입증했다"고 밝혔다.

팽동현 기자

열심히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관련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에요

산업 한줄뉴스

상단으로 가기
하단 띠배너 닫기